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최근 경남 확진자 절반 ‘창원·진주 발생’
입력 2021.02.03 (10:04) 수정 2021.02.03 (10:53) 930뉴스(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최근 한 달 동안 경남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584명의 절반이 창원과 진주에서 나왔고 양산과 거제, 김해가 40%를 차지했습니다.

경남의 확진자 수는 한 달 전 하루 평균 23명에서 이번 주 15.4명으로, 확진자 한 사람이 일으키는 감염재생산 지수는 0.98명에서 0.91명으로 줄었습니다.
  • 최근 경남 확진자 절반 ‘창원·진주 발생’
    • 입력 2021-02-03 10:04:44
    • 수정2021-02-03 10:53:34
    930뉴스(창원)
최근 한 달 동안 경남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584명의 절반이 창원과 진주에서 나왔고 양산과 거제, 김해가 40%를 차지했습니다.

경남의 확진자 수는 한 달 전 하루 평균 23명에서 이번 주 15.4명으로, 확진자 한 사람이 일으키는 감염재생산 지수는 0.98명에서 0.91명으로 줄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