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인천서 중구청 소속 공무원 2명 포함 19명 ‘코로나19’ 확진
입력 2021.02.03 (11:05) 수정 2021.02.03 (11:08) 사회
인천시는 중구 소속 공무원 2명을 포함해 19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오늘(3일) 밝혔습니다.

이들 중 17명은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이며 나머지 2명의 감염경로는 조사 중입니다.

지역 내 소규모 집단감염과 관련한 확진자는 추가로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인천 중구청 청사에서는 공무원 A씨가 전날 확진된 뒤 접촉자 151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검체 검사에서 같은 부서 직원 1명이 추가로 양성 반응을 보였습니다.

방역 당국은 확진자가 나온 부서를 폐쇄하고 밀접 접촉자 29명을 격리 조치했습니다.

아울러 지난달 15일 확진 판정을 받은 계양구 요양원 관련 확진자가 이날 숨져 인천 지역 누적 사망자는 51명으로 늘었습니다.

어제 오후 기준으로 인천시 중증 환자 전담 치료 병상은 51개 가운데 16개가, 감염병 전담 병상은 782개 중 81개가 사용 중입니다.

현재 인천 지역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모두 3천870명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 인천서 중구청 소속 공무원 2명 포함 19명 ‘코로나19’ 확진
    • 입력 2021-02-03 11:05:25
    • 수정2021-02-03 11:08:50
    사회
인천시는 중구 소속 공무원 2명을 포함해 19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오늘(3일) 밝혔습니다.

이들 중 17명은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이며 나머지 2명의 감염경로는 조사 중입니다.

지역 내 소규모 집단감염과 관련한 확진자는 추가로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인천 중구청 청사에서는 공무원 A씨가 전날 확진된 뒤 접촉자 151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검체 검사에서 같은 부서 직원 1명이 추가로 양성 반응을 보였습니다.

방역 당국은 확진자가 나온 부서를 폐쇄하고 밀접 접촉자 29명을 격리 조치했습니다.

아울러 지난달 15일 확진 판정을 받은 계양구 요양원 관련 확진자가 이날 숨져 인천 지역 누적 사망자는 51명으로 늘었습니다.

어제 오후 기준으로 인천시 중증 환자 전담 치료 병상은 51개 가운데 16개가, 감염병 전담 병상은 782개 중 81개가 사용 중입니다.

현재 인천 지역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모두 3천870명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코로나19 팩트체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