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식염수’ 채운 코로나19 백신 적발…단속 강화
입력 2021.02.03 (12:41) 수정 2021.02.03 (13:09)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식염수를 넣어 가짜 코로나19 백신을 만들어 팔던 이들이 중국에서 대거 적발됐습니다.

가짜 백신 적발 사실이 발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인데, 중국 당국이 단속 강화에 나섰습니다.

베이징 조성원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중국 공안 요원들이 창고에 쌓인 상자를 살핍니다.

불법 자금으로 추정되는 현금 뭉치도 찾아냅니다.

백신 범죄 단속반은 지난 해 9월 이후 베이징과 장쑤, 산둥 등지에서 가짜 백신을 집중 단속했습니다.

용의자 80여 명을 체포하고 가짜 코로나19 백신 3천여 개를 현장에서 압수했습니다.

이들은 식염수를 채워 넣고 중국 시노팜의 백신이라고 속여 팔아오다 덜미를 잡혔습니다.

[중국 CCTV 보도 : “용의자 쿵씨 등은 주사기에 식염수를 주입하는 방식으로 가짜 코로나19 백신을 만들어 폭리를 얻었습니다.”]

중국에서 가짜 코로나19 백신이 적발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시노팜 백신은 중국 외에도 아랍에미리트 등 9개 나라에서 긴급 사용 허가를 받아 두나라에서 출시됐습니다.

중국의 대표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신뢰성 문제가 제기될 수도 있는 상황, 중국 당국은 가짜로 보이는 백신에 대해 적극적인 신고를 당부했습니다.

[중국 CCTV 보도 : “(코로나19 백신) 불법 매매와 위조품 판매 등의 문제를 발견하면 즉시 관련 기관이나 110번으로 신고하십시오.”]

중국은 지난해 하반기부터 지난 달까지 2400만회, 1200만 명 넘게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쳤습니다.

중국 당국은 가짜 백신을 단속하기 위한 행정 감시망 강화도 공언했습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조성원입니다.

촬영기자:윤재구/영상편집:서삼현
  • 중국, ‘식염수’ 채운 코로나19 백신 적발…단속 강화
    • 입력 2021-02-03 12:41:10
    • 수정2021-02-03 13:09:54
    뉴스 12
[앵커]

식염수를 넣어 가짜 코로나19 백신을 만들어 팔던 이들이 중국에서 대거 적발됐습니다.

가짜 백신 적발 사실이 발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인데, 중국 당국이 단속 강화에 나섰습니다.

베이징 조성원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중국 공안 요원들이 창고에 쌓인 상자를 살핍니다.

불법 자금으로 추정되는 현금 뭉치도 찾아냅니다.

백신 범죄 단속반은 지난 해 9월 이후 베이징과 장쑤, 산둥 등지에서 가짜 백신을 집중 단속했습니다.

용의자 80여 명을 체포하고 가짜 코로나19 백신 3천여 개를 현장에서 압수했습니다.

이들은 식염수를 채워 넣고 중국 시노팜의 백신이라고 속여 팔아오다 덜미를 잡혔습니다.

[중국 CCTV 보도 : “용의자 쿵씨 등은 주사기에 식염수를 주입하는 방식으로 가짜 코로나19 백신을 만들어 폭리를 얻었습니다.”]

중국에서 가짜 코로나19 백신이 적발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시노팜 백신은 중국 외에도 아랍에미리트 등 9개 나라에서 긴급 사용 허가를 받아 두나라에서 출시됐습니다.

중국의 대표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신뢰성 문제가 제기될 수도 있는 상황, 중국 당국은 가짜로 보이는 백신에 대해 적극적인 신고를 당부했습니다.

[중국 CCTV 보도 : “(코로나19 백신) 불법 매매와 위조품 판매 등의 문제를 발견하면 즉시 관련 기관이나 110번으로 신고하십시오.”]

중국은 지난해 하반기부터 지난 달까지 2400만회, 1200만 명 넘게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쳤습니다.

중국 당국은 가짜 백신을 단속하기 위한 행정 감시망 강화도 공언했습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조성원입니다.

촬영기자:윤재구/영상편집:서삼현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