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집값 하위 20% 3백만 원 오르는 동안 상위 20%는 얼마 올라?
입력 2021.02.03 (16:06) 취재K

부동산‘부익부 빈익빈’은 새해에도 계속됐습니다.

최근 집값이 가파르게 오르면서 전국 상위 20% 주택가격이 처음 평균 10억 원을 돌파했습니다.


KB국민은행의 월간 주택가격 동향 시계열 통계에 따르면 지난달 전국 상위 20% 주택가격은 평균 10억2천761만원으로, KB가 이 통계를 내기 시작한 2008년 12월 이후 최고를 기록했습니다.

10억원을 넘긴 것도 이번이 처음입니다.

전국 상위 20% 주택값은 2017년 2월 평균 6억원을 넘긴 뒤 2018년 9월 7억원을 돌파하며 1년 7개월 동안 1억원이 올랐습니다.

그 후 1년 4개월 만인 작년 1월 8억원을 넘긴 뒤 다시 7개월 만인 작년 8월 9억원을 넘어섰고, 그로부터 5개월 뒤인 지난달 10억원을 돌파했습니다.

'1억원 돌파'에 걸리는 기간이 점점 줄어들고 있어 최근 집값 상승이 얼마나 가팔랐는지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상위 20% 주택값은 1년 전과 비교하면 28.6%(2억2천847만원) 올랐고, 2년 전보다는 37.8%(2억8천200만원) 뛰었습니다.

전국에서 주택가격이 가장 높은 서울의 경우 두 달 전인 작년 12월 상위 20% 주택 평균 가격이 20억원을 넘었습니다.

서울의 상위 20% 주택가격은 1년 전과 비교하면 2억3천543만원(12.9%), 2년 전보다는 4억133만원(24.2%) 올랐습니다.

고가 주택값이 크게 오른 사이 저가 주택값은 미미한 수준으로 올랐습니다.

지난달 전국 주택 하위 20% 평균가격1억1천866만원으로 1년 전과 비교하면 5.8%(650만원) 오르는 데 그쳤습니다.

2년 전과 비교하면 상승폭은 2.3%(265만원)로 더 줄어듭니다.


5분위 배율 : 아파트 가격 상위 20% 평균(5분위 가격)을 하위 20% 평균(1분위 가격)으로 나눈 값으로 배율이 높을수록 가격 격차가 심하다는 의미


그래프에서 볼수 있는 것 처럼 지난해 말 기준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던 5분위 배율은 새해 첫 달에 또 다시 그 이상으로 벌어졌습니다.

KB국민은행의 월간 주택가격 동향 시계열 통계에 따르면 지난달 전국 주택의 5분위 배율은 8.7로 나타났습니다. KB 통계 조사 이후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던 지난 12월 8.5를 또 다시 넘어선 것입니다.

부동산의 ‘부익부 빈익빈’ 현상은 상위 주택의 가파른 가격 상승이 원인으로 분석되고 있습니다.

최근 2년 동안 상위 20%인 5분위 주택값이 2억8천만원 넘게 오르는 사이 하위 20%인 1분위 주택값은 300만원도 채 오르지 않은 것입니다.

박원갑 KB국민은행 부동산수석전문위원은 "지방의 중소 도시 집값은 큰 변동이 없지만 서울 등 수도권은 고가아파트를 중심으로 집값이 치솟으며 고액 연봉자조차 접근하기 어려운 수준으로 올랐다"고 말했습니다.
  • 집값 하위 20% 3백만 원 오르는 동안 상위 20%는 얼마 올라?
    • 입력 2021-02-03 16:05:59
    취재K

부동산‘부익부 빈익빈’은 새해에도 계속됐습니다.

최근 집값이 가파르게 오르면서 전국 상위 20% 주택가격이 처음 평균 10억 원을 돌파했습니다.


KB국민은행의 월간 주택가격 동향 시계열 통계에 따르면 지난달 전국 상위 20% 주택가격은 평균 10억2천761만원으로, KB가 이 통계를 내기 시작한 2008년 12월 이후 최고를 기록했습니다.

10억원을 넘긴 것도 이번이 처음입니다.

전국 상위 20% 주택값은 2017년 2월 평균 6억원을 넘긴 뒤 2018년 9월 7억원을 돌파하며 1년 7개월 동안 1억원이 올랐습니다.

그 후 1년 4개월 만인 작년 1월 8억원을 넘긴 뒤 다시 7개월 만인 작년 8월 9억원을 넘어섰고, 그로부터 5개월 뒤인 지난달 10억원을 돌파했습니다.

'1억원 돌파'에 걸리는 기간이 점점 줄어들고 있어 최근 집값 상승이 얼마나 가팔랐는지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상위 20% 주택값은 1년 전과 비교하면 28.6%(2억2천847만원) 올랐고, 2년 전보다는 37.8%(2억8천200만원) 뛰었습니다.

전국에서 주택가격이 가장 높은 서울의 경우 두 달 전인 작년 12월 상위 20% 주택 평균 가격이 20억원을 넘었습니다.

서울의 상위 20% 주택가격은 1년 전과 비교하면 2억3천543만원(12.9%), 2년 전보다는 4억133만원(24.2%) 올랐습니다.

고가 주택값이 크게 오른 사이 저가 주택값은 미미한 수준으로 올랐습니다.

지난달 전국 주택 하위 20% 평균가격1억1천866만원으로 1년 전과 비교하면 5.8%(650만원) 오르는 데 그쳤습니다.

2년 전과 비교하면 상승폭은 2.3%(265만원)로 더 줄어듭니다.


5분위 배율 : 아파트 가격 상위 20% 평균(5분위 가격)을 하위 20% 평균(1분위 가격)으로 나눈 값으로 배율이 높을수록 가격 격차가 심하다는 의미


그래프에서 볼수 있는 것 처럼 지난해 말 기준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던 5분위 배율은 새해 첫 달에 또 다시 그 이상으로 벌어졌습니다.

KB국민은행의 월간 주택가격 동향 시계열 통계에 따르면 지난달 전국 주택의 5분위 배율은 8.7로 나타났습니다. KB 통계 조사 이후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던 지난 12월 8.5를 또 다시 넘어선 것입니다.

부동산의 ‘부익부 빈익빈’ 현상은 상위 주택의 가파른 가격 상승이 원인으로 분석되고 있습니다.

최근 2년 동안 상위 20%인 5분위 주택값이 2억8천만원 넘게 오르는 사이 하위 20%인 1분위 주택값은 300만원도 채 오르지 않은 것입니다.

박원갑 KB국민은행 부동산수석전문위원은 "지방의 중소 도시 집값은 큰 변동이 없지만 서울 등 수도권은 고가아파트를 중심으로 집값이 치솟으며 고액 연봉자조차 접근하기 어려운 수준으로 올랐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