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형 재난지원금 지급 결정…“일부 선별 지원”
입력 2021.02.03 (19:06) 수정 2021.02.03 (20:33) 뉴스7(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이시종 지사가 충북형 재난지원금 지급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일부 계층만 선별 지급하기로 했습니다.

모든 도민 보편 지급을 요구해 온 충청북도의회와 시민단체는 아쉽다는 반응입니다.

송근섭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충청북도가 자체 재난지원금을 선별적으로 지급하기로 했습니다.

경기도처럼 모든 도민이 일정 금액을 받는 것이 아니라, 일부 업종과 종사자만 지원받게 됩니다.

[이시종/지사 : "전 국민을 대상으로 하는 보편적 긴급재난지원금은 정부 차원에서 지급하고, 충북도와 시·군에서는 여기서 소외되고 피해가 극심한 계층에 대해 (지원하고자 합니다)."]

충청북도가 지급할 재난지원금은 모두 48억여 원.

정부 지원에서 빠졌던 시외버스 기사, 어린이집 조리사, 문화예술인 등 2,700여 명이 대상입니다.

버스 기사와 조리사는 소속 업체나 어린이집으로 지원금을 지급합니다.

전세버스와 관광 사업체, 종교시설도 50에서 100만 원씩 받게 됩니다.

식당, 카페 등을 운영하는 자영업자들은 지급 대상에서 빠졌습니다.

[이상식/충청북도의원 : "집합금지 행정 명령을 내린 지방자치단체가 책임 행정 차원에서 소상공인들의 어려운 상황을 직접적으로 해결하기 위한 긴급 재난지원금이 필요했습니다."]

충청북도는 대신, 회생이 어려운 소상공인의 폐업과 직업전환 교육에 해마다 156억 원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서민·중소기업 융자 확대, 신속 항원 진단장비 추가 구매 등에도 올해 60억 원을 투입할 계획입니다.

[이선영/충북참여자치시민연대 사무처장 : "코로나19로 인해서 충북도민 모두가 어려운 상황입니다.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서 보편적 재난지원금으로 마중물 역할을 해줬으면 하는 바람이 있었는데 (아쉽습니다)."]

충청북도는 이르면 다음 주부터 선별 지급을 시작하고, 정부와 여당의 4차 재난지원금 논의에 따라 추가 지급도 검토하겠다는 입장입니다.

KBS 뉴스 송근섭입니다.

촬영기자:박준규
  • 충북형 재난지원금 지급 결정…“일부 선별 지원”
    • 입력 2021-02-03 19:06:51
    • 수정2021-02-03 20:33:28
    뉴스7(청주)
[앵커]

이시종 지사가 충북형 재난지원금 지급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일부 계층만 선별 지급하기로 했습니다.

모든 도민 보편 지급을 요구해 온 충청북도의회와 시민단체는 아쉽다는 반응입니다.

송근섭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충청북도가 자체 재난지원금을 선별적으로 지급하기로 했습니다.

경기도처럼 모든 도민이 일정 금액을 받는 것이 아니라, 일부 업종과 종사자만 지원받게 됩니다.

[이시종/지사 : "전 국민을 대상으로 하는 보편적 긴급재난지원금은 정부 차원에서 지급하고, 충북도와 시·군에서는 여기서 소외되고 피해가 극심한 계층에 대해 (지원하고자 합니다)."]

충청북도가 지급할 재난지원금은 모두 48억여 원.

정부 지원에서 빠졌던 시외버스 기사, 어린이집 조리사, 문화예술인 등 2,700여 명이 대상입니다.

버스 기사와 조리사는 소속 업체나 어린이집으로 지원금을 지급합니다.

전세버스와 관광 사업체, 종교시설도 50에서 100만 원씩 받게 됩니다.

식당, 카페 등을 운영하는 자영업자들은 지급 대상에서 빠졌습니다.

[이상식/충청북도의원 : "집합금지 행정 명령을 내린 지방자치단체가 책임 행정 차원에서 소상공인들의 어려운 상황을 직접적으로 해결하기 위한 긴급 재난지원금이 필요했습니다."]

충청북도는 대신, 회생이 어려운 소상공인의 폐업과 직업전환 교육에 해마다 156억 원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서민·중소기업 융자 확대, 신속 항원 진단장비 추가 구매 등에도 올해 60억 원을 투입할 계획입니다.

[이선영/충북참여자치시민연대 사무처장 : "코로나19로 인해서 충북도민 모두가 어려운 상황입니다.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서 보편적 재난지원금으로 마중물 역할을 해줬으면 하는 바람이 있었는데 (아쉽습니다)."]

충청북도는 이르면 다음 주부터 선별 지급을 시작하고, 정부와 여당의 4차 재난지원금 논의에 따라 추가 지급도 검토하겠다는 입장입니다.

KBS 뉴스 송근섭입니다.

촬영기자:박준규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