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역학조사 방해’ 신천지 대구교회 간부 모두 ‘무죄’
입력 2021.02.03 (19:13) 수정 2021.02.03 (21:16)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구지방법원은 일부 신도 명단을 고의로 누락해 역학조사를 방해한 혐의로 기소된 신천지 대구교회 지파장 A 씨 등 간부 여덟 명에 대해 모두 무죄를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전체 교인 명단 제출을 요구한 것은 역학조사를 위한 사전준비단계인 만큼 누락된 명단을 제출한 것을 법 위반으로 처벌할 수 없다고 판시했습니다.

앞서 지난달 13일 수원지방법원은 이만희 신천지 총회장의 방역활동 방해 혐의에 대해서도 무죄를 선고했습니다.
  • ‘역학조사 방해’ 신천지 대구교회 간부 모두 ‘무죄’
    • 입력 2021-02-03 19:13:53
    • 수정2021-02-03 21:16:12
    뉴스7(전주)
대구지방법원은 일부 신도 명단을 고의로 누락해 역학조사를 방해한 혐의로 기소된 신천지 대구교회 지파장 A 씨 등 간부 여덟 명에 대해 모두 무죄를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전체 교인 명단 제출을 요구한 것은 역학조사를 위한 사전준비단계인 만큼 누락된 명단을 제출한 것을 법 위반으로 처벌할 수 없다고 판시했습니다.

앞서 지난달 13일 수원지방법원은 이만희 신천지 총회장의 방역활동 방해 혐의에 대해서도 무죄를 선고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