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월성원전 논란’ 경주시 민관합동조사 반대”
입력 2021.02.03 (19:33) 수정 2021.02.03 (20:10) 뉴스7(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월성원전 삼중수소 논란과 관련해 경주시 민관합동조사단이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 가운데 경주 지역 탈핵 단체들이 반대에 나섰습니다.

탈핵경주시민 공동행동은 조사단 인사가 편향적으로 구성됐고, 원전 시설에 접근할 규제 권한도 없다며 정부나 국회 차원의 민관합동조사를 강력히 촉구했습니다.

앞서 경주시 민간환경감시기구는 전문가와 주민대표, 시민단체 등이 추천한 위원 25명으로 조사단을 구성해 본격적인 조사에 착수한다고 밝혔습니다.
  • “‘월성원전 논란’ 경주시 민관합동조사 반대”
    • 입력 2021-02-03 19:33:33
    • 수정2021-02-03 20:10:23
    뉴스7(대구)
월성원전 삼중수소 논란과 관련해 경주시 민관합동조사단이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 가운데 경주 지역 탈핵 단체들이 반대에 나섰습니다.

탈핵경주시민 공동행동은 조사단 인사가 편향적으로 구성됐고, 원전 시설에 접근할 규제 권한도 없다며 정부나 국회 차원의 민관합동조사를 강력히 촉구했습니다.

앞서 경주시 민간환경감시기구는 전문가와 주민대표, 시민단체 등이 추천한 위원 25명으로 조사단을 구성해 본격적인 조사에 착수한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