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보성 목공소·여수산단서 화재 잇따라
입력 2021.02.03 (21:50) 수정 2021.02.03 (21:56) 뉴스9(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오늘 오후 4시 50분쯤 보성군 벌교읍의 한 목공소에서 불이 나 건물 대부분이 타고 주인 A씨가 다쳤습니다.

이에 앞서 낮 2시쯤에는 여수국가산단의 한 화력발전 업체 석탄 보관 창고에서 석탄 이송장치 체인 교체 작업 중에 불이 나 한 시간 10분 만에 꺼졌고, 오전 11시 10분쯤엔 여수시 국동항에서 정박 중인 10톤급 어선에 불이 나 선박 조타실을 태웠습니다.
  • 보성 목공소·여수산단서 화재 잇따라
    • 입력 2021-02-03 21:50:21
    • 수정2021-02-03 21:56:25
    뉴스9(광주)
오늘 오후 4시 50분쯤 보성군 벌교읍의 한 목공소에서 불이 나 건물 대부분이 타고 주인 A씨가 다쳤습니다.

이에 앞서 낮 2시쯤에는 여수국가산단의 한 화력발전 업체 석탄 보관 창고에서 석탄 이송장치 체인 교체 작업 중에 불이 나 한 시간 10분 만에 꺼졌고, 오전 11시 10분쯤엔 여수시 국동항에서 정박 중인 10톤급 어선에 불이 나 선박 조타실을 태웠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