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구·경북 시도민 53%, ‘가덕도 특별법’ 반대
입력 2021.02.17 (08:27) 수정 2021.02.17 (09:01) 뉴스광장(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KBS대구방송총국은 올 한해 대구경북 시도민들의 생활상과 각종 현안을 두고 영남일보와 함께 월간 여론조사를 합니다.

지역민들과 보다 더 소통하고 공감하기 위해서입니다.

오늘은 그 첫번째로 가덕도 신공항 관련 지역 여론을 전해드립니다.

대구경북민 53%가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에 반대했고, 10명 중 4명은 국민의힘이 가덕도 신공항에 대해 잘못 대응하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최보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타당성 평가와 입지 선정 과정을 거쳐야 하는 공항 건설사업.

하지만 신속한 추진을 위해 이를 면제하거나 단축하자는 부산 가덕도 특별법 제정에 대해 대구경북민들에게 물어봤습니다.

반대 53%, 찬성 19%. 나머지 28%는 모르겠다고 답했습니다.

가덕도 특별법에 대응해 추경호, 홍준표 두 국회의원이 발의한 대구경북 신공항 특별법 제정에 대해선 찬성한다가 42.6%, 반대한다는 28.8%로 나왔습니다.

가덕도 공항 추진 전망에 대해 물어봤습니다.

절차나 형평성 등의 문제로 특별법을 만들기 힘들 것이라고 가장 많은 37.3%가 답했습니다.

26%는 부산시장 선거가 끝나면 논란이 사그라들 것이다, 15.7%는 특별법 제정으로 탄력을 받을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국민의 힘에 대한 평가로는 38.9%가 잘 대응하지 못한다, 23.9%는 부산시장 선거를 감안한다면 이해할만한 수준이라고 답했습니다.

이번 조사는 KBS대구와 영남일보가 에이스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10일부터 5일간 대구경북의 만 18세 이상 남녀 천3명을 대상으로 ARS와 웹서베이를 병행했으며 전체응답률 2.4%, 오차범위는 95% 신뢰수준에 ±3.1%p입니다.

KBS 뉴스 최보규입니다.

영상편집:김상원/그래픽:김지현
  • 대구·경북 시도민 53%, ‘가덕도 특별법’ 반대
    • 입력 2021-02-17 08:27:50
    • 수정2021-02-17 09:01:20
    뉴스광장(대구)
[앵커]

KBS대구방송총국은 올 한해 대구경북 시도민들의 생활상과 각종 현안을 두고 영남일보와 함께 월간 여론조사를 합니다.

지역민들과 보다 더 소통하고 공감하기 위해서입니다.

오늘은 그 첫번째로 가덕도 신공항 관련 지역 여론을 전해드립니다.

대구경북민 53%가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에 반대했고, 10명 중 4명은 국민의힘이 가덕도 신공항에 대해 잘못 대응하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최보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타당성 평가와 입지 선정 과정을 거쳐야 하는 공항 건설사업.

하지만 신속한 추진을 위해 이를 면제하거나 단축하자는 부산 가덕도 특별법 제정에 대해 대구경북민들에게 물어봤습니다.

반대 53%, 찬성 19%. 나머지 28%는 모르겠다고 답했습니다.

가덕도 특별법에 대응해 추경호, 홍준표 두 국회의원이 발의한 대구경북 신공항 특별법 제정에 대해선 찬성한다가 42.6%, 반대한다는 28.8%로 나왔습니다.

가덕도 공항 추진 전망에 대해 물어봤습니다.

절차나 형평성 등의 문제로 특별법을 만들기 힘들 것이라고 가장 많은 37.3%가 답했습니다.

26%는 부산시장 선거가 끝나면 논란이 사그라들 것이다, 15.7%는 특별법 제정으로 탄력을 받을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국민의 힘에 대한 평가로는 38.9%가 잘 대응하지 못한다, 23.9%는 부산시장 선거를 감안한다면 이해할만한 수준이라고 답했습니다.

이번 조사는 KBS대구와 영남일보가 에이스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10일부터 5일간 대구경북의 만 18세 이상 남녀 천3명을 대상으로 ARS와 웹서베이를 병행했으며 전체응답률 2.4%, 오차범위는 95% 신뢰수준에 ±3.1%p입니다.

KBS 뉴스 최보규입니다.

영상편집:김상원/그래픽:김지현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