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가덕신공항 특별법 “추가 심사”…통과 가능성은 높아
입력 2021.02.17 (21:40) 수정 2021.02.17 (22:06) 뉴스9(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가덕신공항특별법의 운명을 가를 시간이 다가왔지만, 예상했던대로 국회 통과가 쉽지만은 않습니다.

첫 관문인 국회 교통법안심사소위원회 통과가 미뤄지고 추가 심사하기로 했는데, 그래도 여전히 통과 가능성은 높다는 분석입니다.

이상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가덕신공항 특별법은 더불어민주당 한정애 의원과 국민의힘 박수영 의원이 발의한 법안 2개가 국회에 상정됐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의원 6명과 국민의힘 의원 4명 등 10명으로 구성된 국회 교통법안심사소위원회는 당초 오늘 법안 심사를 벌여 통과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지만, 논란 끝에 결정을 보류했습니다.

대신 추가 심사를 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법안 심사에는 가덕신공항 특별법뿐 아니라 대구통합신공항 특별법도 같이 제출돼 여야 의원들의 대립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법안 소위원회는 합의를 원칙으로 하지만, 대립이 첨예하면 투표를 하는 경우도 많은데, 10명의 의원 중 가덕신공항 특별법 찬성이 과반수를 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에 따라 당초 일정보다 조금은 늦춰지더라도 통과 가능성이 높다는 분석입니다.

특별법이 교통소위를 통과하게 되면 앞으로 국토교통위원회와 법사위를 거친 후 오는 26일 국회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됩니다.

어제 국회를 찾아 교통소위 소속 여야 의원들을 만난 이병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오늘은 부울경 지역 의원 등을 만나 특별법 통과에 마지막까지 협조를 당부했습니다.

가덕신공항 특별법이 오는 26일 국회 본회의까지 통과해 2002년 민항기 추락사고 이후 20년간 겪어온 해묵은 갈등이 이번에는 종지부를 찍을지 주목됩니다.

KBS 뉴스 이상준입니다.

촬영기자:장준영
  • 가덕신공항 특별법 “추가 심사”…통과 가능성은 높아
    • 입력 2021-02-17 21:40:07
    • 수정2021-02-17 22:06:50
    뉴스9(부산)
[앵커]

가덕신공항특별법의 운명을 가를 시간이 다가왔지만, 예상했던대로 국회 통과가 쉽지만은 않습니다.

첫 관문인 국회 교통법안심사소위원회 통과가 미뤄지고 추가 심사하기로 했는데, 그래도 여전히 통과 가능성은 높다는 분석입니다.

이상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가덕신공항 특별법은 더불어민주당 한정애 의원과 국민의힘 박수영 의원이 발의한 법안 2개가 국회에 상정됐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의원 6명과 국민의힘 의원 4명 등 10명으로 구성된 국회 교통법안심사소위원회는 당초 오늘 법안 심사를 벌여 통과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지만, 논란 끝에 결정을 보류했습니다.

대신 추가 심사를 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법안 심사에는 가덕신공항 특별법뿐 아니라 대구통합신공항 특별법도 같이 제출돼 여야 의원들의 대립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법안 소위원회는 합의를 원칙으로 하지만, 대립이 첨예하면 투표를 하는 경우도 많은데, 10명의 의원 중 가덕신공항 특별법 찬성이 과반수를 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에 따라 당초 일정보다 조금은 늦춰지더라도 통과 가능성이 높다는 분석입니다.

특별법이 교통소위를 통과하게 되면 앞으로 국토교통위원회와 법사위를 거친 후 오는 26일 국회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됩니다.

어제 국회를 찾아 교통소위 소속 여야 의원들을 만난 이병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오늘은 부울경 지역 의원 등을 만나 특별법 통과에 마지막까지 협조를 당부했습니다.

가덕신공항 특별법이 오는 26일 국회 본회의까지 통과해 2002년 민항기 추락사고 이후 20년간 겪어온 해묵은 갈등이 이번에는 종지부를 찍을지 주목됩니다.

KBS 뉴스 이상준입니다.

촬영기자:장준영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