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구경실련, ‘행정동우회법’ 폐기 촉구
입력 2021.02.17 (22:01) 수정 2021.02.17 (22:05) 뉴스9(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구·경북 자치단체 12곳이 퇴직공무원 친목 모임인 행정동우회에 보조금 1억 천600만 원을 편성했다는 KBS 보도와 관련해, 대구경실련이 무분별한 예산 지원을 중단하라고 촉구했습니다.

경실련은 지방행정동우회법은 퇴직공무원에 대한 특혜라며 현직 공무원과의 유착 의혹도 불거질 수 있어 법 폐기가 마땅하다고 지적했습니다.

행정동우회 예산 지원 근거를 담은 지방행정동우회법은 공무원 출신인 정태옥 전 자유한국당 의원의 대표발의로 지난해 3월 제정됐습니다.
  • 대구경실련, ‘행정동우회법’ 폐기 촉구
    • 입력 2021-02-17 22:01:56
    • 수정2021-02-17 22:05:10
    뉴스9(대구)
대구·경북 자치단체 12곳이 퇴직공무원 친목 모임인 행정동우회에 보조금 1억 천600만 원을 편성했다는 KBS 보도와 관련해, 대구경실련이 무분별한 예산 지원을 중단하라고 촉구했습니다.

경실련은 지방행정동우회법은 퇴직공무원에 대한 특혜라며 현직 공무원과의 유착 의혹도 불거질 수 있어 법 폐기가 마땅하다고 지적했습니다.

행정동우회 예산 지원 근거를 담은 지방행정동우회법은 공무원 출신인 정태옥 전 자유한국당 의원의 대표발의로 지난해 3월 제정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