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난폭운전 항의하는 오토바이 운전자 무차별 폭행
입력 2021.02.20 (21:50) 수정 2021.02.20 (22:06) 뉴스9(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지난 2019년 난폭 운전에 항의하는 운전자를 가족 앞에서 폭행한 일명 '카니발 폭행 사건', 기억하실 텐데요,

어제 도내에서 비슷한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민소영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차들이 오가는 도로 한복판.

모자를 쓴 남성이 헬멧을 쓴 오토바이 운전자에게 주먹을 휘두릅니다.

몸을 가누려고 하자 종아리를 발로 차 쓰러뜨리고, 주변의 만류에도 일방적인 폭행을 이어갑니다.

[목격자/음성변조 : "지금 앞에 차가 오토바이 운전자를 폭행하고 있어요. 도로 한가운데서."]

오토바이 운전자는 승용차가 무리하게 추월하자 항의했는데 승용차 운전자가 내려 자신을 폭행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왕복 6차로 대로 한복판입니다.

피해자는 부모님의 식당일을 도우러 가던 도중 이곳에서 폭행을 당했는데, 주변 시민들이 말리는 가운데서도 폭행은 약 10분간 계속됐습니다.

가해자는 경찰이 오기 전 현장을 떠났고, 피해자는 구급차에 실려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피해자/음성변조 : "때리니까 제대로 막을 정신도 없었고. 당시에는 정말, '옆으로 가면 안 되겠다. 차 있는 데로 가면 안 되겠다' 그냥 그 생각밖에 없었어요."]

경찰은 가해자인 40대 남성의 신원을 확인해 폭행 혐의로 입건하고 다른 혐의점에 대해서도 조사하고 있습니다.

제주에서는 지난 2019년에도 제주시 조천읍의 한 우회도로에서 난폭 운전에 항의하는 상대방 운전자를 가족들이 보는 앞에서 마구 폭행한 이른바 '카니발 폭행 사건'이 발생해, 국민적 공분이 일기도 했습니다.

KBS 뉴스 민소영입니다.

촬영기자:강재윤
  • 난폭운전 항의하는 오토바이 운전자 무차별 폭행
    • 입력 2021-02-20 21:50:17
    • 수정2021-02-20 22:06:12
    뉴스9(제주)
[앵커]

지난 2019년 난폭 운전에 항의하는 운전자를 가족 앞에서 폭행한 일명 '카니발 폭행 사건', 기억하실 텐데요,

어제 도내에서 비슷한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민소영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차들이 오가는 도로 한복판.

모자를 쓴 남성이 헬멧을 쓴 오토바이 운전자에게 주먹을 휘두릅니다.

몸을 가누려고 하자 종아리를 발로 차 쓰러뜨리고, 주변의 만류에도 일방적인 폭행을 이어갑니다.

[목격자/음성변조 : "지금 앞에 차가 오토바이 운전자를 폭행하고 있어요. 도로 한가운데서."]

오토바이 운전자는 승용차가 무리하게 추월하자 항의했는데 승용차 운전자가 내려 자신을 폭행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왕복 6차로 대로 한복판입니다.

피해자는 부모님의 식당일을 도우러 가던 도중 이곳에서 폭행을 당했는데, 주변 시민들이 말리는 가운데서도 폭행은 약 10분간 계속됐습니다.

가해자는 경찰이 오기 전 현장을 떠났고, 피해자는 구급차에 실려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피해자/음성변조 : "때리니까 제대로 막을 정신도 없었고. 당시에는 정말, '옆으로 가면 안 되겠다. 차 있는 데로 가면 안 되겠다' 그냥 그 생각밖에 없었어요."]

경찰은 가해자인 40대 남성의 신원을 확인해 폭행 혐의로 입건하고 다른 혐의점에 대해서도 조사하고 있습니다.

제주에서는 지난 2019년에도 제주시 조천읍의 한 우회도로에서 난폭 운전에 항의하는 상대방 운전자를 가족들이 보는 앞에서 마구 폭행한 이른바 '카니발 폭행 사건'이 발생해, 국민적 공분이 일기도 했습니다.

KBS 뉴스 민소영입니다.

촬영기자:강재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제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