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괭생이 모자반’ 유입…신안 양식장 ‘비상’
입력 2021.02.20 (21:57) 수정 2021.02.20 (22:03) 뉴스9(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신안 해역에 괭생이 모자반 유입이 지속되면서 해상 양식장 피해가 늘고 있습니다.

신안군은 최근 강풍 등의 영향으로 신안군 전역에 유입된 괭생이모자반은 4천7백여 톤에 달하면서 김 등 해상 양식장 피해가 급증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신안군은 현재까지 3천여 톤의 괭생이모자반을 수거하는 한편, 관련 예산을 긴급 배정해 수거 작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 ‘괭생이 모자반’ 유입…신안 양식장 ‘비상’
    • 입력 2021-02-20 21:57:59
    • 수정2021-02-20 22:03:44
    뉴스9(광주)
신안 해역에 괭생이 모자반 유입이 지속되면서 해상 양식장 피해가 늘고 있습니다.

신안군은 최근 강풍 등의 영향으로 신안군 전역에 유입된 괭생이모자반은 4천7백여 톤에 달하면서 김 등 해상 양식장 피해가 급증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신안군은 현재까지 3천여 톤의 괭생이모자반을 수거하는 한편, 관련 예산을 긴급 배정해 수거 작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