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남구, 경영안정자금 22일부터 우선 지원
입력 2021.02.20 (23:15) 수정 2021.02.20 (23:35) 뉴스9(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 남구는 올해 경영안정자금 100억원 중 70억원을 22일부터 우선 지원합니다.

지원 대상은 남구지역 중소 기업으로 업체당 대출 한도는 2억원까지로 2년 거치 일시상환 방식이며 남구에서는 대출 이자 중 2~3% 범위에서 이자차액을 2년간 지원합니다.

남구는 지난해 70억원이었던 지원 규모를 올해는 100억원으로 늘렸습니다.
  • 남구, 경영안정자금 22일부터 우선 지원
    • 입력 2021-02-20 23:15:22
    • 수정2021-02-20 23:35:27
    뉴스9(울산)
울산 남구는 올해 경영안정자금 100억원 중 70억원을 22일부터 우선 지원합니다.

지원 대상은 남구지역 중소 기업으로 업체당 대출 한도는 2억원까지로 2년 거치 일시상환 방식이며 남구에서는 대출 이자 중 2~3% 범위에서 이자차액을 2년간 지원합니다.

남구는 지난해 70억원이었던 지원 규모를 올해는 100억원으로 늘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