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러시아, 세 번째 코로나19 백신 ‘코비박’ 승인
입력 2021.02.22 (09:53) 수정 2021.02.22 (09:59)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러시아가 자체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코비박'을 승인했습니다.

스푸트니크 V, 에피박코로나에 이어 러시아가 개발한 세 번째 코로나19 백신입니다.

모스크바에서 김준호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러시아가 세 번째 코로나19 백신 '코비박'을 승인했습니다.

미하일 미슈스틴 러시아 총리는 그제(20일) 백신 관련 회의에서 러시아가 개발한 세 번째 코로나19 백신 코비박을 승인했다고 밝혔습니다.

[미슈스틴/러시아 총리 : "오늘(20일) 우리는 세 번째 백신 '코비박'을 승인했다는 것을 발표합니다."]

코비박은 러시아 과학아카데미 산하 '추마코프 면역약품연구개발센터'가 개발한 백신으로 불활성화 방식의 백신입니다.

불활성화 백신은 바이러스 자체를 불활성화시킨 뒤 인체에 주입해 항체 생성을 유도하는 전통 방식의 백신입니다.

러시아가 지난해 8월 세계 최초로 승인했던 스푸트니크 V는 바이러스 전달체 방식, 지난해 10월에 승인했던 두 번째 백신 에피박코로나는 합성항원 방식의 백신입니다.

코비박 역시 앞선 두 백신과 마찬가지로 1·2상 임상시험 후 승인이 이뤄졌으며, 곧 3상 임상시험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미슈스틴 총리는 러시아가 3종류의 코로나19 백신을 개발한 유일한 나라라고 말했습니다.

모스크바에서 KBS 뉴스 김준호입니다.

영상편집:이태희

  • 러시아, 세 번째 코로나19 백신 ‘코비박’ 승인
    • 입력 2021-02-22 09:53:27
    • 수정2021-02-22 09:59:19
    930뉴스
[앵커]

러시아가 자체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코비박'을 승인했습니다.

스푸트니크 V, 에피박코로나에 이어 러시아가 개발한 세 번째 코로나19 백신입니다.

모스크바에서 김준호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러시아가 세 번째 코로나19 백신 '코비박'을 승인했습니다.

미하일 미슈스틴 러시아 총리는 그제(20일) 백신 관련 회의에서 러시아가 개발한 세 번째 코로나19 백신 코비박을 승인했다고 밝혔습니다.

[미슈스틴/러시아 총리 : "오늘(20일) 우리는 세 번째 백신 '코비박'을 승인했다는 것을 발표합니다."]

코비박은 러시아 과학아카데미 산하 '추마코프 면역약품연구개발센터'가 개발한 백신으로 불활성화 방식의 백신입니다.

불활성화 백신은 바이러스 자체를 불활성화시킨 뒤 인체에 주입해 항체 생성을 유도하는 전통 방식의 백신입니다.

러시아가 지난해 8월 세계 최초로 승인했던 스푸트니크 V는 바이러스 전달체 방식, 지난해 10월에 승인했던 두 번째 백신 에피박코로나는 합성항원 방식의 백신입니다.

코비박 역시 앞선 두 백신과 마찬가지로 1·2상 임상시험 후 승인이 이뤄졌으며, 곧 3상 임상시험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미슈스틴 총리는 러시아가 3종류의 코로나19 백신을 개발한 유일한 나라라고 말했습니다.

모스크바에서 KBS 뉴스 김준호입니다.

영상편집:이태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