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Talk] 크로아티아 메첸차니, 지진 발생 이후 싱크홀 90여 개 생겨
입력 2021.02.22 (10:56) 수정 2021.02.22 (11:01)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주택 앞마당에 폭이 수 미터에 달하는 거대한 싱크홀이 생겨났습니다.

지난해 12월 29일, 크로아티아에서는 규모 6.4의 지진이 일어났는데요.

이후 중부 메첸차니 일대에 싱크홀이 90여 개 생겼고, 가장 큰 것은 지름이 15미터나 됩니다.

지질학자들은 앞으로 지하수 수위가 올라가며 지하의 압력이 높아지고 있어 싱크홀은 더 늘어날 것으로 내다봤는데요.

일부 주민들은 지반이 무너질 우려가 커지자 임시 컨테이너 주택으로 이주했습니다.

지금까지 <지구촌 톡>이었습니다.
  • [지구촌 Talk] 크로아티아 메첸차니, 지진 발생 이후 싱크홀 90여 개 생겨
    • 입력 2021-02-22 10:56:16
    • 수정2021-02-22 11:01:21
    지구촌뉴스
주택 앞마당에 폭이 수 미터에 달하는 거대한 싱크홀이 생겨났습니다.

지난해 12월 29일, 크로아티아에서는 규모 6.4의 지진이 일어났는데요.

이후 중부 메첸차니 일대에 싱크홀이 90여 개 생겼고, 가장 큰 것은 지름이 15미터나 됩니다.

지질학자들은 앞으로 지하수 수위가 올라가며 지하의 압력이 높아지고 있어 싱크홀은 더 늘어날 것으로 내다봤는데요.

일부 주민들은 지반이 무너질 우려가 커지자 임시 컨테이너 주택으로 이주했습니다.

지금까지 <지구촌 톡>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