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 대통령, 벤처창업가 기부행렬에 “신선한 충격…박수를”
입력 2021.02.22 (15:39) 수정 2021.02.22 (15:40) 정치
문재인 대통령은 최근 벤처 창업가들의 대규모 기부 행렬이 이어지고 있는데 대해 “우리 사회에 신선한 충격을 주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22일) 청와대 수석·보좌관회의에서 이같이 말한 데 이어 “혁신과 도전의 상징인 벤처기업가들이 새로운 기부문화를 창출하고 있어 매우 뜻깊다”고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자수성가해 이뤄낸 부를 아낌 없이 사회에 환원하는 모습에 국민과 함께 큰 박수를 보낸다”고 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혁신적 창업가들의 기부문화와 함께 기업들의 사회적 책임경영이 확산되고 있는 것도 긍정적 변화로, 기업인들이 존경받으면서 기업의 가치를 동시에 높이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보다 포용적이며 품격 있는 사회로 나가는 밑거름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최근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은 앞으로 살아가는 동안 재산의 절반 이상을 기부하겠다고 선언했고, 김봉진 우아한형제들 의장 역시 재산의 절반 이상을 기부하기로 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문 대통령, 벤처창업가 기부행렬에 “신선한 충격…박수를”
    • 입력 2021-02-22 15:39:18
    • 수정2021-02-22 15:40:19
    정치
문재인 대통령은 최근 벤처 창업가들의 대규모 기부 행렬이 이어지고 있는데 대해 “우리 사회에 신선한 충격을 주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22일) 청와대 수석·보좌관회의에서 이같이 말한 데 이어 “혁신과 도전의 상징인 벤처기업가들이 새로운 기부문화를 창출하고 있어 매우 뜻깊다”고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자수성가해 이뤄낸 부를 아낌 없이 사회에 환원하는 모습에 국민과 함께 큰 박수를 보낸다”고 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혁신적 창업가들의 기부문화와 함께 기업들의 사회적 책임경영이 확산되고 있는 것도 긍정적 변화로, 기업인들이 존경받으면서 기업의 가치를 동시에 높이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보다 포용적이며 품격 있는 사회로 나가는 밑거름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최근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은 앞으로 살아가는 동안 재산의 절반 이상을 기부하겠다고 선언했고, 김봉진 우아한형제들 의장 역시 재산의 절반 이상을 기부하기로 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