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산재 청문회 집중 질타…포스코 대응 주목
입력 2021.02.23 (08:59) 수정 2021.02.23 (09:19) 뉴스광장(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어제(22) 국회에서 최근 각종 산업재해가 자주 발생한 9개 기업에 대한 청문회가 열렸습니다.

여야 의원들은 특히 조 단위 안전비용 투자를 약속하고도 사망사고가 잇단 포스코를 집중 질타했습니다.

보도에 김해정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난 5년 동안 제철과 건설에서 44명이 사망한 포스코.

최 대표의 잇단 사과에 여야 의원들은 진정성이 없다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최정우/포스코 대표이사 : "이 자리에서 유족 분들께 진심으로 사죄드립니다."]

[노웅래/더불어민주당 의원 : "유가족 만나신 적 있으세요? 만나신 적 없고요. 조문도 가신 적 없습니다. 지금 대국민 사과하셨는데, 이건 대국민 생쇼라고 볼 수 밖에 없고요."]

사망 노동자 90% 이상이 하청 업체 노동자인 점도 집중 추궁했습니다.

[임이자/국민의힘 의원 : "협력사 안전관리비가 인색합니다. 저렇게 하니까 하청 노동자만 죽는 것 아니겠습니까?"]

협력업체 위험성 평가 조작을 지시했다는 의혹도 제기됐습니다.

[강은미/정의당 의원 : "제보를 받았는데 포스코에서 (하청업체에) 며칠 전에 20년 위험성 평가를 수정하는데 추가로 18년 것 하고 19년 것도 수정해라."]

앞서 '허리 지병'을 이유로 불참을 통보한 최 대표의 자세에 대한 지적도 잇따랐습니다.

[김웅/국민의힘 의원 : "허리 아픈 것도 그렇게 불편한데 롤러에 압착돼서 죽고 그러면 얼마나 괴롭고 고통스럽겠습니까? 그렇죠?"]

오는 3월 최 대표의 연임을 결정할 주주총회를 앞두고, 정치권의 질타가 이어지는 가운데 포스코가 내놓을 안전대책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해정입니다.
  • 산재 청문회 집중 질타…포스코 대응 주목
    • 입력 2021-02-23 08:59:29
    • 수정2021-02-23 09:19:00
    뉴스광장(광주)
[앵커]

어제(22) 국회에서 최근 각종 산업재해가 자주 발생한 9개 기업에 대한 청문회가 열렸습니다.

여야 의원들은 특히 조 단위 안전비용 투자를 약속하고도 사망사고가 잇단 포스코를 집중 질타했습니다.

보도에 김해정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난 5년 동안 제철과 건설에서 44명이 사망한 포스코.

최 대표의 잇단 사과에 여야 의원들은 진정성이 없다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최정우/포스코 대표이사 : "이 자리에서 유족 분들께 진심으로 사죄드립니다."]

[노웅래/더불어민주당 의원 : "유가족 만나신 적 있으세요? 만나신 적 없고요. 조문도 가신 적 없습니다. 지금 대국민 사과하셨는데, 이건 대국민 생쇼라고 볼 수 밖에 없고요."]

사망 노동자 90% 이상이 하청 업체 노동자인 점도 집중 추궁했습니다.

[임이자/국민의힘 의원 : "협력사 안전관리비가 인색합니다. 저렇게 하니까 하청 노동자만 죽는 것 아니겠습니까?"]

협력업체 위험성 평가 조작을 지시했다는 의혹도 제기됐습니다.

[강은미/정의당 의원 : "제보를 받았는데 포스코에서 (하청업체에) 며칠 전에 20년 위험성 평가를 수정하는데 추가로 18년 것 하고 19년 것도 수정해라."]

앞서 '허리 지병'을 이유로 불참을 통보한 최 대표의 자세에 대한 지적도 잇따랐습니다.

[김웅/국민의힘 의원 : "허리 아픈 것도 그렇게 불편한데 롤러에 압착돼서 죽고 그러면 얼마나 괴롭고 고통스럽겠습니까? 그렇죠?"]

오는 3월 최 대표의 연임을 결정할 주주총회를 앞두고, 정치권의 질타가 이어지는 가운데 포스코가 내놓을 안전대책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해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