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 처 납치 시도 50대 항소심서 징역 3년
입력 2021.02.23 (10:32) 수정 2021.02.23 (11:01) 930뉴스(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지법 제1 형사부는 이혼한 전 부인의 주소를 알아내 강제로 납치하려 한 혐의로 기소된 50대 남성 A 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1심보다 높은 징역 3년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이혼한 뒤에도 전 처를 찾아와 행패를 부리다 접근금지 명령을 받았고, 이후 심부름센터를 통해 옮긴 거주지를 알아내 전 처를 자신의 차에 태워 납치하려다 미수에 그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 전 처 납치 시도 50대 항소심서 징역 3년
    • 입력 2021-02-23 10:32:01
    • 수정2021-02-23 11:01:21
    930뉴스(울산)
울산지법 제1 형사부는 이혼한 전 부인의 주소를 알아내 강제로 납치하려 한 혐의로 기소된 50대 남성 A 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1심보다 높은 징역 3년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이혼한 뒤에도 전 처를 찾아와 행패를 부리다 접근금지 명령을 받았고, 이후 심부름센터를 통해 옮긴 거주지를 알아내 전 처를 자신의 차에 태워 납치하려다 미수에 그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