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민주당 “백신 접종 정치공세 안돼…집단면역 위해 야당도 협조해야”
입력 2021.02.23 (11:52) 수정 2021.02.23 (11:56) 정치
더불어민주당은 야당이 백신 접종을 정쟁의 도구로 삼아 국민 불안을 조장하고 있다며, 11월 집단면역 형성을 위해 야당도 협조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는 오늘(23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야당이 백신 확보량을 문제 삼더니 이제는 대통령이 먼저 접종해야 한다고 주장한다”며 “의학과 과학을 기초로 판단해야하는 접종 순서마저 정쟁의 수단으로 삼는 야당의 행태는 유감스럽다”고 밝혔습니다.

김 원내대표는 또 “백신 접종은 방역의 영역이지 정치의 영역이 아니”라며 “방역 당국이 안전성과 효과성이 입증된 백신만 접종한다고 발표한만큼, 야당은 방역 방해 행위를 중단하라”고 강조했습니다.

홍익표 정책위의장도 “65세 이상에 대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미룬 것은 고령층에 대한 효능을 좀 더 검증하려는 것이지 안전성 때문이 아니”라며 “정쟁으로 백신에 대한 불안감을 확대 재생산하는 것은 부적절하다”고 지적했습니다.

홍 의장은 이어 11월 집단 면역을 위해서는 국민들의 참여가 필요하다며 야당도 정쟁보다는 국민 안전과 생명을 지키는데 함께 해달라고 덧붙였습니다.

반면 국민의힘은 정부가 밝힌 11월 집단면역 형성이 사실상 불가능해졌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종배 국민의힘 정책위의장은 오늘 원내대책회의에서 영국의 경제분석기관인 EIU(Economist Intelligence Unit)보고서를 언급하며 “EIU는 한국의 집단면역력이 내년 중반쯤에나 형성된다고 했다”고 말했습니다.

이 의장은 “집단면역의 성패를 좌우할 백신 수급 상황, 접종률 그리고 변이바이러스 발생 가능성 등 변수를 예측할 수 없는 상황에서 아니면 말고 식으로 근거 없이 막연한 계획을 발표하는 아마추어식 행정이 국민 불안만 부추기는 것 아닌지 우려된다”면서 “정부는 정확한 정보 제공 통해 신뢰할 수 있는 로드맵을 제시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민주당 “백신 접종 정치공세 안돼…집단면역 위해 야당도 협조해야”
    • 입력 2021-02-23 11:52:10
    • 수정2021-02-23 11:56:05
    정치
더불어민주당은 야당이 백신 접종을 정쟁의 도구로 삼아 국민 불안을 조장하고 있다며, 11월 집단면역 형성을 위해 야당도 협조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는 오늘(23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야당이 백신 확보량을 문제 삼더니 이제는 대통령이 먼저 접종해야 한다고 주장한다”며 “의학과 과학을 기초로 판단해야하는 접종 순서마저 정쟁의 수단으로 삼는 야당의 행태는 유감스럽다”고 밝혔습니다.

김 원내대표는 또 “백신 접종은 방역의 영역이지 정치의 영역이 아니”라며 “방역 당국이 안전성과 효과성이 입증된 백신만 접종한다고 발표한만큼, 야당은 방역 방해 행위를 중단하라”고 강조했습니다.

홍익표 정책위의장도 “65세 이상에 대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미룬 것은 고령층에 대한 효능을 좀 더 검증하려는 것이지 안전성 때문이 아니”라며 “정쟁으로 백신에 대한 불안감을 확대 재생산하는 것은 부적절하다”고 지적했습니다.

홍 의장은 이어 11월 집단 면역을 위해서는 국민들의 참여가 필요하다며 야당도 정쟁보다는 국민 안전과 생명을 지키는데 함께 해달라고 덧붙였습니다.

반면 국민의힘은 정부가 밝힌 11월 집단면역 형성이 사실상 불가능해졌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종배 국민의힘 정책위의장은 오늘 원내대책회의에서 영국의 경제분석기관인 EIU(Economist Intelligence Unit)보고서를 언급하며 “EIU는 한국의 집단면역력이 내년 중반쯤에나 형성된다고 했다”고 말했습니다.

이 의장은 “집단면역의 성패를 좌우할 백신 수급 상황, 접종률 그리고 변이바이러스 발생 가능성 등 변수를 예측할 수 없는 상황에서 아니면 말고 식으로 근거 없이 막연한 계획을 발표하는 아마추어식 행정이 국민 불안만 부추기는 것 아닌지 우려된다”면서 “정부는 정확한 정보 제공 통해 신뢰할 수 있는 로드맵을 제시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