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7 대전·세종·충남] 클로징
입력 2021.02.23 (19:44) 수정 2021.02.23 (19:54) 뉴스7(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른바 ‘학폭 미투’가 봇물처럼 터지고 있습니다.

스포츠계에서 연예계, 일반인으로까지 빠르게 번지는 모양샌데요.

학폭 가해자로 지목된 이들을 비난하고, 퇴출시키는 수준에서 끝날 것이 아니라 관련 제도를 정비하고, 그래도 부족하다면 예방 장치를 새로 마련하는 계기가 되길 바랍니다.

7시뉴스 마칩니다.

내일 뵙겠습니다.
  • [뉴스7 대전·세종·충남] 클로징
    • 입력 2021-02-23 19:44:30
    • 수정2021-02-23 19:54:11
    뉴스7(대전)
이른바 ‘학폭 미투’가 봇물처럼 터지고 있습니다.

스포츠계에서 연예계, 일반인으로까지 빠르게 번지는 모양샌데요.

학폭 가해자로 지목된 이들을 비난하고, 퇴출시키는 수준에서 끝날 것이 아니라 관련 제도를 정비하고, 그래도 부족하다면 예방 장치를 새로 마련하는 계기가 되길 바랍니다.

7시뉴스 마칩니다.

내일 뵙겠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