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7개월 영아 학대 의심 부친에 중상해 혐의 적용
입력 2021.02.23 (21:52) 수정 2021.02.23 (22:08) 뉴스9(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영아 학대 의심 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경찰이 부친에게 아동학대범죄 처벌 특례법상 중상해 혐의를 적용하기로 했습니다.

제주경찰청은 아동에게 고의적인 타격이 있었는지를 두고 법의학 전문의 등에게 감정을 의뢰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지난달 도내 한 병원으로부터 7개월 영아의 갈비뼈가 골절되고 장기가 손상됐다는 신고를 받았습니다.
  • 7개월 영아 학대 의심 부친에 중상해 혐의 적용
    • 입력 2021-02-23 21:52:02
    • 수정2021-02-23 22:08:48
    뉴스9(제주)
영아 학대 의심 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경찰이 부친에게 아동학대범죄 처벌 특례법상 중상해 혐의를 적용하기로 했습니다.

제주경찰청은 아동에게 고의적인 타격이 있었는지를 두고 법의학 전문의 등에게 감정을 의뢰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지난달 도내 한 병원으로부터 7개월 영아의 갈비뼈가 골절되고 장기가 손상됐다는 신고를 받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