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가수 정바비, ‘불법 촬영’ 혐의로 다시 고소 당해
입력 2021.02.23 (22:12) 수정 2021.02.23 (22:18) 사회
전 연인을 불법촬영한 혐의를 받다가 무혐의 처분을 받은 가수 정바비 씨가 또 다른 여성을 불법촬영한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습니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정 씨로부터 불법촬영과 폭행을 당했다는 고소장이 접수돼 수사하고 있다"고 오늘(23일) 밝혔습니다.

고소인은 지난해 정 씨와 교제 중 성폭행과 불법촬영을 당했다고 주변에 호소하다가 스스로 목숨을 끊은 가수지망생 A씨와 다른 여성입니다.

경찰은 "지난달 말 정 씨의 자택을 압수수색해 휴대전화 등을 확보했다"면서, 분석을 마치는 대로 조만간 정 씨를 불러 조사할 계획입니다.

앞서 경찰은 정 씨가 A씨를 불법촬영한 혐의에 대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넘겼지만, 검찰은 지난달 정 씨에 대해 무혐의 처분을 내렸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가수 정바비, ‘불법 촬영’ 혐의로 다시 고소 당해
    • 입력 2021-02-23 22:12:12
    • 수정2021-02-23 22:18:01
    사회
전 연인을 불법촬영한 혐의를 받다가 무혐의 처분을 받은 가수 정바비 씨가 또 다른 여성을 불법촬영한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습니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정 씨로부터 불법촬영과 폭행을 당했다는 고소장이 접수돼 수사하고 있다"고 오늘(23일) 밝혔습니다.

고소인은 지난해 정 씨와 교제 중 성폭행과 불법촬영을 당했다고 주변에 호소하다가 스스로 목숨을 끊은 가수지망생 A씨와 다른 여성입니다.

경찰은 "지난달 말 정 씨의 자택을 압수수색해 휴대전화 등을 확보했다"면서, 분석을 마치는 대로 조만간 정 씨를 불러 조사할 계획입니다.

앞서 경찰은 정 씨가 A씨를 불법촬영한 혐의에 대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넘겼지만, 검찰은 지난달 정 씨에 대해 무혐의 처분을 내렸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