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장휘국 교육감 “새 학기 등교 수업 최대한 확대”
입력 2021.02.24 (09:14) 수정 2021.02.24 (09:29) 뉴스광장(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개학이 일주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장휘국 광주시 교육감이 등교 수업을 최대한 확대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장 교육감은 어제 시 교육청에서 브리핑을 열어 올해 학사 운영 방안을 학생들의 등교 수업을 최대한 늘리는데 주안점을 뒀으며 철저한 방역 대책으로 이를 뒷받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현재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가 유지되면 전체 학생의 3분의 2 등교 원칙하에 유치원생과 초등학교 1, 2학년 그리고 고등학교 3학년 등은 매일 등교하도록 하고 등교 학생 수를 늘려갈 방침입니다.

또 오후 5시까지 운영하던 돌봄교실도 오후 7시까지 탄력적으로 연장할 수 있도록 했고, 집에서 원격 수업을 하는 학생에게도 희망할 경우 학교 급식을 제공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 장휘국 교육감 “새 학기 등교 수업 최대한 확대”
    • 입력 2021-02-24 09:14:55
    • 수정2021-02-24 09:29:18
    뉴스광장(광주)
개학이 일주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장휘국 광주시 교육감이 등교 수업을 최대한 확대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장 교육감은 어제 시 교육청에서 브리핑을 열어 올해 학사 운영 방안을 학생들의 등교 수업을 최대한 늘리는데 주안점을 뒀으며 철저한 방역 대책으로 이를 뒷받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현재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가 유지되면 전체 학생의 3분의 2 등교 원칙하에 유치원생과 초등학교 1, 2학년 그리고 고등학교 3학년 등은 매일 등교하도록 하고 등교 학생 수를 늘려갈 방침입니다.

또 오후 5시까지 운영하던 돌봄교실도 오후 7시까지 탄력적으로 연장할 수 있도록 했고, 집에서 원격 수업을 하는 학생에게도 희망할 경우 학교 급식을 제공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