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축구 국가대표 출신 스타 선수, 초등생 시절 축구부 후배 성폭행 폭로돼
입력 2021.02.24 (12:16) 사회
축구 국가대표 출신 선수가 초등학생 시절 축구부 후배를 성폭행했다는 폭로가 나왔습니다.

축구 선수 출신인 C 씨와 D 씨는 한 법무법인을 통해 전라남도의 한 초등학교에서 축구부 생활을 하던 지난 2000년 1월에서 6월 사이 선배인 A 선수와 B 씨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했습니다.

해당 법무법인에서 발표한 바로는 가해자인 A 선수는 최근 수도권 모 명문 구단에 입단한 국가대표 출신 스타이며, 짧은 기간 프로 선수로 뛴 바 있는 B 씨는 현재 광주 지역 모 대학에서 외래 교수로 일하고 있습니다. 특히 A 선수는 국내에서 한 손에 꼽을 수준의 스타 선수여서 큰 파문이 일 것으로 예상합니다.

사건 당시 초등학교 5학년생이던 C 씨와 D 씨는 한 학년 선배이던 A 선수와 B씨가 축구부 합숙소에서 구강성교를 강요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응하지 않을 경우 무자비한 폭행이 가해졌기에, C 씨와 D 씨는 번갈아 가며 구강성교를 할 수밖에 없었다고 주장했습니다.

법무법인의 변호사는 C 씨와 D 씨가 당시 체구가 왜소하고 성격이 여리며 내성적이었기 때문에 가해자들이 무리한 요구를 했다며 피해자들은 20여 년이 지난 현재까지도 그때의 일을 생생하게 기억하며 고통스러워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C 씨는 약 8년간 프로축구 선수로 활약하다가 몇 년 전 은퇴했으며, D 씨는 이 사건 이후 한국을 떠났다가 최근 한국으로 돌아와 에이전트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이들은 A 선수와 B 씨의 진정성 있는 사과를 원한다고 알려졌습니다.

C 씨와 D 씨의 주장이 진실이라고 해도 당시 A 선수와 B 선수가 형사 미성년자인데다 공소시효도 지나 형사 책임을 묻기는 어렵습니다. 민법상 불법 행위에 의한 손해배상 소멸 시효도 지나 민사적으로 배상 받기도 쉽지 않습니다.

법무법인은 소송을 통해 해결하기 어렵다는 점은 알지만, C 씨와 D 씨의 주장이 날짜까지 특정이 가능할 정도로 매우 구체적이어서 사건을 공개하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A 선수 소속 구단은 해당 사건과 관련해 사실 관계를 확인중입니다.
  • 축구 국가대표 출신 스타 선수, 초등생 시절 축구부 후배 성폭행 폭로돼
    • 입력 2021-02-24 12:16:28
    사회
축구 국가대표 출신 선수가 초등학생 시절 축구부 후배를 성폭행했다는 폭로가 나왔습니다.

축구 선수 출신인 C 씨와 D 씨는 한 법무법인을 통해 전라남도의 한 초등학교에서 축구부 생활을 하던 지난 2000년 1월에서 6월 사이 선배인 A 선수와 B 씨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했습니다.

해당 법무법인에서 발표한 바로는 가해자인 A 선수는 최근 수도권 모 명문 구단에 입단한 국가대표 출신 스타이며, 짧은 기간 프로 선수로 뛴 바 있는 B 씨는 현재 광주 지역 모 대학에서 외래 교수로 일하고 있습니다. 특히 A 선수는 국내에서 한 손에 꼽을 수준의 스타 선수여서 큰 파문이 일 것으로 예상합니다.

사건 당시 초등학교 5학년생이던 C 씨와 D 씨는 한 학년 선배이던 A 선수와 B씨가 축구부 합숙소에서 구강성교를 강요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응하지 않을 경우 무자비한 폭행이 가해졌기에, C 씨와 D 씨는 번갈아 가며 구강성교를 할 수밖에 없었다고 주장했습니다.

법무법인의 변호사는 C 씨와 D 씨가 당시 체구가 왜소하고 성격이 여리며 내성적이었기 때문에 가해자들이 무리한 요구를 했다며 피해자들은 20여 년이 지난 현재까지도 그때의 일을 생생하게 기억하며 고통스러워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C 씨는 약 8년간 프로축구 선수로 활약하다가 몇 년 전 은퇴했으며, D 씨는 이 사건 이후 한국을 떠났다가 최근 한국으로 돌아와 에이전트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이들은 A 선수와 B 씨의 진정성 있는 사과를 원한다고 알려졌습니다.

C 씨와 D 씨의 주장이 진실이라고 해도 당시 A 선수와 B 선수가 형사 미성년자인데다 공소시효도 지나 형사 책임을 묻기는 어렵습니다. 민법상 불법 행위에 의한 손해배상 소멸 시효도 지나 민사적으로 배상 받기도 쉽지 않습니다.

법무법인은 소송을 통해 해결하기 어렵다는 점은 알지만, C 씨와 D 씨의 주장이 날짜까지 특정이 가능할 정도로 매우 구체적이어서 사건을 공개하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A 선수 소속 구단은 해당 사건과 관련해 사실 관계를 확인중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