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대차, 코나 등 전기차 2만 6천 대 리콜
입력 2021.02.26 (08:56) 수정 2021.02.26 (09:08) 뉴스광장(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현대자동차는 배터리 제작 결함이 발견된 코나 전기차 등 3개 차종에 대해 다음달 29일부터 리콜 즉 자발적 시정조치를 시행하기로 했습니다.

리콜 대상은 코나 전기차, 아이오닉 전기차, 일렉시티 전기버스 등 2만 6,699대입니다.

국토부와 자동차안전연구원은 LG에너지솔루션의 배터리 가운데 중국 난징공장에서 생산된 일부 제품에서 셀 내부 정렬 불량으로 인한 음극탭 접힘 현상이 나타나 화재 발생 가능성을 확인했다고 설명했습니다.
  • 현대차, 코나 등 전기차 2만 6천 대 리콜
    • 입력 2021-02-26 08:56:04
    • 수정2021-02-26 09:08:34
    뉴스광장(울산)
현대자동차는 배터리 제작 결함이 발견된 코나 전기차 등 3개 차종에 대해 다음달 29일부터 리콜 즉 자발적 시정조치를 시행하기로 했습니다.

리콜 대상은 코나 전기차, 아이오닉 전기차, 일렉시티 전기버스 등 2만 6,699대입니다.

국토부와 자동차안전연구원은 LG에너지솔루션의 배터리 가운데 중국 난징공장에서 생산된 일부 제품에서 셀 내부 정렬 불량으로 인한 음극탭 접힘 현상이 나타나 화재 발생 가능성을 확인했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