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靑 “가덕도 신공항, 선거용 아닌 국가의 대계”
입력 2021.02.26 (15:09) 수정 2021.02.26 (15:14) 정치
청와대는 야권이 문재인 대통령의 전날 가덕도 신공항 건설 예정지 방문을 두고 ‘선거용’이라고 비판하는 것과 관련해 “신공항은 선거용이 아닌 국가의 대계”라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오늘(26일) 기자들을 만나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가 문 대통령에 대해 법적 조치를 예고한 것과 관련한 청와대의 입장이 있느냐’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습니다.

이어 “문 대통령이 언급했듯 동남권 메가시티는 대한민국의 성공전략”이라며 이번 방문 역시 선거용 행보가 아니라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靑 “가덕도 신공항, 선거용 아닌 국가의 대계”
    • 입력 2021-02-26 15:09:33
    • 수정2021-02-26 15:14:18
    정치
청와대는 야권이 문재인 대통령의 전날 가덕도 신공항 건설 예정지 방문을 두고 ‘선거용’이라고 비판하는 것과 관련해 “신공항은 선거용이 아닌 국가의 대계”라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오늘(26일) 기자들을 만나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가 문 대통령에 대해 법적 조치를 예고한 것과 관련한 청와대의 입장이 있느냐’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습니다.

이어 “문 대통령이 언급했듯 동남권 메가시티는 대한민국의 성공전략”이라며 이번 방문 역시 선거용 행보가 아니라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