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북 전주에서 피트니스 센터 집단감염 발생
입력 2021.02.26 (17:13) 수정 2021.02.26 (17:39)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전북 전주에선 피트니스 센터 관련 집단감염이 심상치 않습니다.

어제(25일) 최초 확진자가 나온 뒤 하루 만에 30명 가까운 추가 감염이 확인됐습니다.

취재 기자 연결합니다.

오정현 기자, 자세한 소식 전해주시죠.

[리포트]

전북 전주에 있는 한 피트니스 센터 20대 강사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양성으로 판정된 게 어제(25) 오전입니다.

이후 피트니스 센터 이용자, 그리고 이 강사와 동선이 겹치는 사람 8백여 명을 검사한 결과, 오늘 오전까지 28명의 추가 감염이 확인됐습니다.

이 강사는 지난 22일 처음 증상을 느꼈지만, 다음날인 23일까지 일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이 강사가 가르쳤던 운동은 '스피닝'이란 종목입니다.

실내 자전거를 타고 하는 격렬한 유산소 운동인데요.

강사와 수강생 모두 마스크를 썼으나, 구호를 외치고 호흡이 가빠지면서 마스크 틈새로 바이러스가 퍼졌을 가능성이 점쳐집니다.

전북도의회 공무원과 김제의 한 요양병원 직원도 이 피트니스 센터에 들렀다가 확진됐습니다.

대부분 직원을 재택근무하게 한 전북도의회는 다음 주로 예정됐던 임시회를 2주 미루기로 했고, 해당 요양병원은 동일집단 격리 조처됐습니다.

이 요양병원엔 환자 85명이 머물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피트니스 센터 집단감염과 관련해 2백35명이 자가격리 중이라고 방역 당국은 설명했습니다.

지금까지 전북도청에서 KBS 뉴스 오정현입니다.

촬영기자:한문현
  • 전북 전주에서 피트니스 센터 집단감염 발생
    • 입력 2021-02-26 17:13:50
    • 수정2021-02-26 17:39:58
    뉴스 5
[앵커]

전북 전주에선 피트니스 센터 관련 집단감염이 심상치 않습니다.

어제(25일) 최초 확진자가 나온 뒤 하루 만에 30명 가까운 추가 감염이 확인됐습니다.

취재 기자 연결합니다.

오정현 기자, 자세한 소식 전해주시죠.

[리포트]

전북 전주에 있는 한 피트니스 센터 20대 강사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양성으로 판정된 게 어제(25) 오전입니다.

이후 피트니스 센터 이용자, 그리고 이 강사와 동선이 겹치는 사람 8백여 명을 검사한 결과, 오늘 오전까지 28명의 추가 감염이 확인됐습니다.

이 강사는 지난 22일 처음 증상을 느꼈지만, 다음날인 23일까지 일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이 강사가 가르쳤던 운동은 '스피닝'이란 종목입니다.

실내 자전거를 타고 하는 격렬한 유산소 운동인데요.

강사와 수강생 모두 마스크를 썼으나, 구호를 외치고 호흡이 가빠지면서 마스크 틈새로 바이러스가 퍼졌을 가능성이 점쳐집니다.

전북도의회 공무원과 김제의 한 요양병원 직원도 이 피트니스 센터에 들렀다가 확진됐습니다.

대부분 직원을 재택근무하게 한 전북도의회는 다음 주로 예정됐던 임시회를 2주 미루기로 했고, 해당 요양병원은 동일집단 격리 조처됐습니다.

이 요양병원엔 환자 85명이 머물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피트니스 센터 집단감염과 관련해 2백35명이 자가격리 중이라고 방역 당국은 설명했습니다.

지금까지 전북도청에서 KBS 뉴스 오정현입니다.

촬영기자:한문현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