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항만공사, 올해 상생펀드 140억 원으로 확대
입력 2021.02.26 (19:40) 수정 2021.02.26 (19:51) 뉴스7(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부산항만공사가 해운·항만물류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상생펀드 규모를 올해 140억 원으로 늘렸습니다.

이에 따라 기업당 최대 5억 원까지 대출받을 수 있으며 시중보다 0.63%포인트 싼 금리도 적용받습니다.

지원을 희망하는 기업은 다음 달 2일부터 부산시와 가까운 IBK기업은행 영업점을 방문해 신청하면 됩니다.
  • 부산항만공사, 올해 상생펀드 140억 원으로 확대
    • 입력 2021-02-26 19:40:19
    • 수정2021-02-26 19:51:52
    뉴스7(부산)
부산항만공사가 해운·항만물류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상생펀드 규모를 올해 140억 원으로 늘렸습니다.

이에 따라 기업당 최대 5억 원까지 대출받을 수 있으며 시중보다 0.63%포인트 싼 금리도 적용받습니다.

지원을 희망하는 기업은 다음 달 2일부터 부산시와 가까운 IBK기업은행 영업점을 방문해 신청하면 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