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윤근 의원 “대한방직 터 권고안 협상력 떨어뜨려”
입력 2021.02.26 (19:42) 수정 2021.02.26 (19:50)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주시의회 서윤근 의원은 임시회 5분 발언에서 상업시설 중심의 복합문화관광 공간을 대한방직 터 활용 권고안으로 제시한 공론화위원회 결정은 땅 주인인 자광에 꽃놀이패를 쥐여준 셈이 됐다며 이 권고안은 시 협상력을 떨어뜨리는 결과를 초래할 것이라고 비판했습니다.

특히, 지난 2천15년 김승수 시장이 당시 108퍼센트 주택보급률을 언급하며 대한방직 부지 내 아파트 신축에 부정적 입장을 밝힌 바 있다며, 이 부지에 아파트가 들어서는 일은 단 0.1퍼센트의 여지도 두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 서윤근 의원 “대한방직 터 권고안 협상력 떨어뜨려”
    • 입력 2021-02-26 19:42:46
    • 수정2021-02-26 19:50:34
    뉴스7(전주)
전주시의회 서윤근 의원은 임시회 5분 발언에서 상업시설 중심의 복합문화관광 공간을 대한방직 터 활용 권고안으로 제시한 공론화위원회 결정은 땅 주인인 자광에 꽃놀이패를 쥐여준 셈이 됐다며 이 권고안은 시 협상력을 떨어뜨리는 결과를 초래할 것이라고 비판했습니다.

특히, 지난 2천15년 김승수 시장이 당시 108퍼센트 주택보급률을 언급하며 대한방직 부지 내 아파트 신축에 부정적 입장을 밝힌 바 있다며, 이 부지에 아파트가 들어서는 일은 단 0.1퍼센트의 여지도 두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