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창원 제덕·웅천 등 ‘토지거래 허가 구역’
입력 2021.02.26 (21:48) 수정 2021.02.26 (21:54)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상남도가 창원시 진해구 제덕동과 남문동 웅천, 남산 지구 개발 예정지를 오는 2023년까지 2년 동안 토지거래 허가구역으로 지정했습니다.

지정된 구역에서는 180㎡가 넘는 주거지역이나 200㎡가 넘는 상업지역 등을 거래할 때 허가를 받아야 등기 이전을 할 수 있습니다.
  • 창원 제덕·웅천 등 ‘토지거래 허가 구역’
    • 입력 2021-02-26 21:48:47
    • 수정2021-02-26 21:54:03
    뉴스9(창원)
경상남도가 창원시 진해구 제덕동과 남문동 웅천, 남산 지구 개발 예정지를 오는 2023년까지 2년 동안 토지거래 허가구역으로 지정했습니다.

지정된 구역에서는 180㎡가 넘는 주거지역이나 200㎡가 넘는 상업지역 등을 거래할 때 허가를 받아야 등기 이전을 할 수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