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정 총리, 화이자 백신 접종 현장 방문…“백신 두려움 기대감으로 바뀌어”
입력 2021.02.27 (09:36) 수정 2021.02.27 (13:49) 정치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정세균 국무총리는 오늘(27일) 서울 중앙예방접종센터를 방문해 코로나19 백신 접종 현황을 점검했습니다.

정 총리는 현장에서 고임석 국립중앙의료원 진료부원장으로부터 중앙예방접종센터 백신 접종 추진현황을 보고받고, 접종자들과 의료진들을 격려했습니다.

오늘 접종 현장에서는 국내에서 처음으로 화이자 백신 접종이 이뤄졌습니다.

정 총리는 이 자리에서 “어제부터 시작된 코로나19 백신 접종으로 온 국민이 염원하는 일상 회복을 향한 여정의 첫걸음을 내딛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국내 첫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순조롭게 진행되면서 그동안 백신에 대해 가졌던 막연한 두려움이 설렘과 기대감으로 조금씩 바뀌어 가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오늘(27일) 중앙예방접종센터에서는 코로나19 치료병원 종사자 300여 명이 화이자 백신을 접종받을 예정입니다.





  • 정 총리, 화이자 백신 접종 현장 방문…“백신 두려움 기대감으로 바뀌어”
    • 입력 2021-02-27 09:36:49
    • 수정2021-02-27 13:49:56
    정치
정세균 국무총리는 오늘(27일) 서울 중앙예방접종센터를 방문해 코로나19 백신 접종 현황을 점검했습니다.

정 총리는 현장에서 고임석 국립중앙의료원 진료부원장으로부터 중앙예방접종센터 백신 접종 추진현황을 보고받고, 접종자들과 의료진들을 격려했습니다.

오늘 접종 현장에서는 국내에서 처음으로 화이자 백신 접종이 이뤄졌습니다.

정 총리는 이 자리에서 “어제부터 시작된 코로나19 백신 접종으로 온 국민이 염원하는 일상 회복을 향한 여정의 첫걸음을 내딛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국내 첫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순조롭게 진행되면서 그동안 백신에 대해 가졌던 막연한 두려움이 설렘과 기대감으로 조금씩 바뀌어 가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오늘(27일) 중앙예방접종센터에서는 코로나19 치료병원 종사자 300여 명이 화이자 백신을 접종받을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