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靑 “문 대통령, AZ백신 접종의사…6월 G7 일정 역산해 시기 결정”
입력 2021.03.04 (13:49) 수정 2021.03.04 (14:30) 정치
문재인 대통령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계획과 관련해, 청와대는 "오는 6월로 예정된 G7 일정을 역산해 시기를 결정할 계획이며, 문 대통령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기꺼이 접종하겠다는 입장"이라고 밝혔습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오늘(4일) 청와대 브리핑을 통해 "백신 접종 스케줄은 질병청 스케줄과 외교 일정 등을 고려해서 정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은 일반 국민처럼 백신 선택을 하지 않고 백신을 접종할 예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G7 정상회의는 오는 6월 영국에서 대면 회의로 열릴 예정으로, 두 차례 맞아야 하는 일정을 고려한다면 이르면 이달 안에 접종할 가능성이 큽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문 대통령이 접종할 예정인 백신의 종류를 묻는 질문에 "화이자 백신은 감염병을 진료하는 의료진에게 접종하고 있다"며 "대통령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을 가능성이 많고, 기꺼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하겠다는 입장"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靑 “문 대통령, AZ백신 접종의사…6월 G7 일정 역산해 시기 결정”
    • 입력 2021-03-04 13:49:38
    • 수정2021-03-04 14:30:36
    정치
문재인 대통령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계획과 관련해, 청와대는 "오는 6월로 예정된 G7 일정을 역산해 시기를 결정할 계획이며, 문 대통령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기꺼이 접종하겠다는 입장"이라고 밝혔습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오늘(4일) 청와대 브리핑을 통해 "백신 접종 스케줄은 질병청 스케줄과 외교 일정 등을 고려해서 정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은 일반 국민처럼 백신 선택을 하지 않고 백신을 접종할 예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G7 정상회의는 오는 6월 영국에서 대면 회의로 열릴 예정으로, 두 차례 맞아야 하는 일정을 고려한다면 이르면 이달 안에 접종할 가능성이 큽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문 대통령이 접종할 예정인 백신의 종류를 묻는 질문에 "화이자 백신은 감염병을 진료하는 의료진에게 접종하고 있다"며 "대통령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을 가능성이 많고, 기꺼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하겠다는 입장"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