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일본 코로나 신규 확진 사흘째 1천 명대…수도권 긴급사태 연장
입력 2021.03.06 (01:25) 수정 2021.03.06 (01:47) 국제
일본의 코로나 19 하루 신규 확진자가 천148명을 기록하며 사흘째 1천 명대를 유지했습니다. 이로써 일본의 누적 확진자는 43만 8천573명으로 늘었고, 사망자는 하루 새 55명 증가해 8천211명입니다.

신규 확진자의 57%인 659명은 올 1월 8일부터 긴급사태가 발효 중인 도쿄도, 가나가와·사이타마·지바현 등 수도권 1도(都)·3현(縣)에서 나왔습니다.

일본 정부는 어제(5일) 저녁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총리 주재의 코로나 19 대책본부 회의를 열어 수도권 4개 광역 지역에 오는 7일까지 시한으로 선포해 놓은 긴급사태를 이달 21일까지 2주 더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한편 미국 바이오 기업 모더나는 일본 내 공급을 맡는 다케다(武田) 약품 공업을 통해 어제 일본 후생노동성에 코로나 19 백신 사용 승인을 신청했습니다.

일본에서는 승인 절차가 끝난 화이자 백신 접종이 지난달 17일 시작됐고,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에 대한 승인 심사는 현재 진행 중입니다.

일본 정부는 글로벌 제약사 중 3번째로 승인을 신청한 모더나와 올 6월 말까지 4천만 회분, 9월 말까지 1천만 회분 등 총 5천만 회분(2천500만 명분)의 백신을 공급받는 것으로 계약했습니다.

[사진 출처 : 교도=연합뉴스]

  • 일본 코로나 신규 확진 사흘째 1천 명대…수도권 긴급사태 연장
    • 입력 2021-03-06 01:25:52
    • 수정2021-03-06 01:47:52
    국제
일본의 코로나 19 하루 신규 확진자가 천148명을 기록하며 사흘째 1천 명대를 유지했습니다. 이로써 일본의 누적 확진자는 43만 8천573명으로 늘었고, 사망자는 하루 새 55명 증가해 8천211명입니다.

신규 확진자의 57%인 659명은 올 1월 8일부터 긴급사태가 발효 중인 도쿄도, 가나가와·사이타마·지바현 등 수도권 1도(都)·3현(縣)에서 나왔습니다.

일본 정부는 어제(5일) 저녁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총리 주재의 코로나 19 대책본부 회의를 열어 수도권 4개 광역 지역에 오는 7일까지 시한으로 선포해 놓은 긴급사태를 이달 21일까지 2주 더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한편 미국 바이오 기업 모더나는 일본 내 공급을 맡는 다케다(武田) 약품 공업을 통해 어제 일본 후생노동성에 코로나 19 백신 사용 승인을 신청했습니다.

일본에서는 승인 절차가 끝난 화이자 백신 접종이 지난달 17일 시작됐고,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에 대한 승인 심사는 현재 진행 중입니다.

일본 정부는 글로벌 제약사 중 3번째로 승인을 신청한 모더나와 올 6월 말까지 4천만 회분, 9월 말까지 1천만 회분 등 총 5천만 회분(2천500만 명분)의 백신을 공급받는 것으로 계약했습니다.

[사진 출처 : 교도=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