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북 동물 등록 41%로 높아…상반기 시군 합동 점검
입력 2021.03.12 (07:55) 수정 2021.03.12 (08:11) 뉴스광장(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개와 고양이 등 전북지역 동물 등록 누계는 지난달 기준 5만 6천여 마리로 사육 추정치의 41%가 등록했습니다.

전국 평균 등록률 36%보다 높습니다.

유기 동물은 지난 2018년 6천여 마리에서 지난해에는 8천8백여 마리로 해마다 늘고 있습니다.

전라북도는 유실·유기동물 발생을 막고 반려인의 책임을 강화하기 위해 동물등록제에 대한 관심을 당부했습니다.
  • 전북 동물 등록 41%로 높아…상반기 시군 합동 점검
    • 입력 2021-03-12 07:55:23
    • 수정2021-03-12 08:11:00
    뉴스광장(전주)
개와 고양이 등 전북지역 동물 등록 누계는 지난달 기준 5만 6천여 마리로 사육 추정치의 41%가 등록했습니다.

전국 평균 등록률 36%보다 높습니다.

유기 동물은 지난 2018년 6천여 마리에서 지난해에는 8천8백여 마리로 해마다 늘고 있습니다.

전라북도는 유실·유기동물 발생을 막고 반려인의 책임을 강화하기 위해 동물등록제에 대한 관심을 당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