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원 16개 시군 폭설 피해 114억여 원 잠정 집계
입력 2021.03.12 (08:38) 수정 2021.03.12 (08:44) 뉴스광장(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달 초 폭설로 강원도 내 16개 시군에서 114억여 원의 재산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습니다.

지역별로는 양구군이 23억 9천여만 원으로 가장 컸고, 평창 23억 4천여만 원, 인제 18억 7천여만 원 등이었으며, 피해 면적은 132만여 제곱미터입니다.

강원도는 시설물 응급 복구에 나서는 한편, 정밀 조사를 통해 정확한 피해 규모를 파악한 뒤 복구 계획을 세울 계획입니다.
  • 강원 16개 시군 폭설 피해 114억여 원 잠정 집계
    • 입력 2021-03-12 08:38:06
    • 수정2021-03-12 08:44:34
    뉴스광장(춘천)
이달 초 폭설로 강원도 내 16개 시군에서 114억여 원의 재산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습니다.

지역별로는 양구군이 23억 9천여만 원으로 가장 컸고, 평창 23억 4천여만 원, 인제 18억 7천여만 원 등이었으며, 피해 면적은 132만여 제곱미터입니다.

강원도는 시설물 응급 복구에 나서는 한편, 정밀 조사를 통해 정확한 피해 규모를 파악한 뒤 복구 계획을 세울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춘천)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