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익산시 공무원노조, ‘직원에게 욕설’ 조규대 시의원 사퇴 촉구
입력 2021.03.17 (21:54) 수정 2021.03.17 (22:02) 뉴스9(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익산시 공무원노조는 조규대 시의원이 최근 공무원과의 면담자리에서 욕설과 막말을 했다며 공개 사과와 함께 의원직 사퇴, 의회 차원의 징계를 촉구했습니다.

노조 측은 면담 당시 조 의원이 외압을 행사하려는 표현도 했다며, 부정청탁 신고 창구를 만들어 대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익산시 공무원노조, ‘직원에게 욕설’ 조규대 시의원 사퇴 촉구
    • 입력 2021-03-17 21:54:38
    • 수정2021-03-17 22:02:32
    뉴스9(전주)
익산시 공무원노조는 조규대 시의원이 최근 공무원과의 면담자리에서 욕설과 막말을 했다며 공개 사과와 함께 의원직 사퇴, 의회 차원의 징계를 촉구했습니다.

노조 측은 면담 당시 조 의원이 외압을 행사하려는 표현도 했다며, 부정청탁 신고 창구를 만들어 대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