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잇단 신분증 도용, 광주공항 “개선대책 마련”
입력 2021.03.18 (10:30) 수정 2021.03.18 (11:21) 930뉴스(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광주공항에서 도용된 신분증으로 항공기에 탑승한 사건이 잇따르고 있다는 KBS 보도와 관련해 한국공항공사가 개선대책을 내놓았습니다.

한국공항공사는 광주공항의 항공보안등급을 기존의 ‘관심’단계에서 ‘주의’로 상향하고 신분 확인 검색대를 추가 운영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지문 등 생체정보를 활용한 신분확인 시스템을 조속히 도입하고, 신분확인이 제대로 이뤄지는지를 점검해 내부 평가에 반영한다고 덧붙였습니다.
  • 잇단 신분증 도용, 광주공항 “개선대책 마련”
    • 입력 2021-03-18 10:30:01
    • 수정2021-03-18 11:21:20
    930뉴스(광주)
광주공항에서 도용된 신분증으로 항공기에 탑승한 사건이 잇따르고 있다는 KBS 보도와 관련해 한국공항공사가 개선대책을 내놓았습니다.

한국공항공사는 광주공항의 항공보안등급을 기존의 ‘관심’단계에서 ‘주의’로 상향하고 신분 확인 검색대를 추가 운영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지문 등 생체정보를 활용한 신분확인 시스템을 조속히 도입하고, 신분확인이 제대로 이뤄지는지를 점검해 내부 평가에 반영한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