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승연 전 홍익대 교수 “부정 입학 시도 박형준 후보 사퇴” 촉구
입력 2021.03.18 (10:55) 수정 2021.03.18 (11:30) 930뉴스(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박형준 국민의힘 후보의 ‘딸 부정 입학 시도 의혹’을 제기한 김승연 전 홍익대 미대 교수가 어제(17일) 부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동료 교수의 압력으로 높은 실기 점수를 줄 수 밖에 없었다며” 박형준 후보 사퇴를 촉구했습니다.

이에 대해 박형준 후보는 “딸이 홍익대 입시에 응한 적도, 청탁을 한 적도 없다”고 반박했습니다.
  • 김승연 전 홍익대 교수 “부정 입학 시도 박형준 후보 사퇴” 촉구
    • 입력 2021-03-18 10:55:30
    • 수정2021-03-18 11:30:30
    930뉴스(부산)
박형준 국민의힘 후보의 ‘딸 부정 입학 시도 의혹’을 제기한 김승연 전 홍익대 미대 교수가 어제(17일) 부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동료 교수의 압력으로 높은 실기 점수를 줄 수 밖에 없었다며” 박형준 후보 사퇴를 촉구했습니다.

이에 대해 박형준 후보는 “딸이 홍익대 입시에 응한 적도, 청탁을 한 적도 없다”고 반박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