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일본 수도권 코로나19 긴급사태 오늘 0시 해제
입력 2021.03.22 (07:40) 수정 2021.03.22 (07:44) 국제
일본 수도권에 발령됐던 코로나19 긴급사태가 오늘(22일) 0시부터 해제됐습니다.

이에 따라 올해 1월 8일 발령된 이후 73일 동안 유지됐던 일본의 긴급사태가 모두 풀리게 됐습니다.

오늘부터 긴급사태가 해제된 곳은 도쿄도(東京都), 사이타마(埼玉)·가나가와(神奈川)·지바(千葉)현 등 수도권 4개 광역자치단체입니다.

수도권은 어제까지 음식점 영업시간을 오후 8시까지로 제한했지만 긴급사태 해제로 음식점 영업시간이 오후 9시까지 1시간 늘어납니다.

대규모 행사의 인원 제한도 완화됩니다. 수도권에선 지금까지 행사장 정원의 50% 혹은 5천명 중 적은 쪽이 상한선이었으나 앞으로 정원의 50% 이내라면 1만명까지 입장시킬 수 있습니다.

앞서 일본 정부는 1월 8일 수도권에 코로나19 긴급사태를 발령한 이후 오사카(大阪)부, 아이치(愛知)현, 후쿠오카(福岡)현 등 총 11개 광역자치단체로 긴급사태를 확대한 바 있습니다.

지난달부터 차례로 풀린 긴급사태는 오늘 수도권을 마지막으로 전면 해제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일본 수도권 코로나19 긴급사태 오늘 0시 해제
    • 입력 2021-03-22 07:40:17
    • 수정2021-03-22 07:44:16
    국제
일본 수도권에 발령됐던 코로나19 긴급사태가 오늘(22일) 0시부터 해제됐습니다.

이에 따라 올해 1월 8일 발령된 이후 73일 동안 유지됐던 일본의 긴급사태가 모두 풀리게 됐습니다.

오늘부터 긴급사태가 해제된 곳은 도쿄도(東京都), 사이타마(埼玉)·가나가와(神奈川)·지바(千葉)현 등 수도권 4개 광역자치단체입니다.

수도권은 어제까지 음식점 영업시간을 오후 8시까지로 제한했지만 긴급사태 해제로 음식점 영업시간이 오후 9시까지 1시간 늘어납니다.

대규모 행사의 인원 제한도 완화됩니다. 수도권에선 지금까지 행사장 정원의 50% 혹은 5천명 중 적은 쪽이 상한선이었으나 앞으로 정원의 50% 이내라면 1만명까지 입장시킬 수 있습니다.

앞서 일본 정부는 1월 8일 수도권에 코로나19 긴급사태를 발령한 이후 오사카(大阪)부, 아이치(愛知)현, 후쿠오카(福岡)현 등 총 11개 광역자치단체로 긴급사태를 확대한 바 있습니다.

지난달부터 차례로 풀린 긴급사태는 오늘 수도권을 마지막으로 전면 해제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