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디지털산업혁신펀드 1호’ 1천20억 원 결성…본격 투자
입력 2021.03.22 (14:45) 수정 2021.03.22 (19:50) 사회
정부가 천억 원 규모의 민관합작 산업혁신 펀드를 조성하고 디지털 혁신기업에 대한 자금 지원에 나섭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AICBM(인공지능·사물인터넷·클라우드·빅데이터·모바일) 등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혁신을 추진하는 기업에 투자하는 ‘디지털산업혁신펀드 1호’를 1천 20억 원 규모로 결성했다고 밝혔습니다.

디지털산업혁신펀드는 4차 산업혁명, 코로나19 등으로 인한 글로벌 밸류체인(GVC) 재편에 대응하고 산업 디지털 전환에 대한 투자를 확대하기 위해 공공기관과 민간투자기관이 공동으로 참여해 조성했습니다. 결성금액은 1천 20억 원으로, 당초 목표금액인 800억 원보다 220억 원을 초과했습니다.

출자자는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 250억원, 한국성장금융 150억원, 산은캐피탈 200억원, L&S벤처캐피탈 50억원, IBK기업은행 50억원, 넥스틴 50억원 등입니다. 펀드 운용은 L&S벤처캐피탈, 산은캐피탈이 맡는다. 투자기간 4년, 존속기간 8년, 기준수익률 6%로 설계했습니다.

운용사는 AICBM 기술을 접목해 생산공정 및 제품·서비스 혁신을 추진하는 디지털산업혁신 기업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고, 펀드 총액의 60% 이상을 투자할 예정입니다.

산업부는 이번 디지털산업혁신펀드 1호를 시작으로 국내 산업의 디지털 전환 촉진을 위해 총 4천억원 규모의 디지털산업혁신펀드를 2024년까지 조성하기로 했습니다. 연내에 800억 원 규모의 2호 펀드 조성을 추진하며, 상반기 중 2호 펀드 운용사 선정계획을 공고합니다.
  • ‘디지털산업혁신펀드 1호’ 1천20억 원 결성…본격 투자
    • 입력 2021-03-22 14:45:18
    • 수정2021-03-22 19:50:17
    사회
정부가 천억 원 규모의 민관합작 산업혁신 펀드를 조성하고 디지털 혁신기업에 대한 자금 지원에 나섭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AICBM(인공지능·사물인터넷·클라우드·빅데이터·모바일) 등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혁신을 추진하는 기업에 투자하는 ‘디지털산업혁신펀드 1호’를 1천 20억 원 규모로 결성했다고 밝혔습니다.

디지털산업혁신펀드는 4차 산업혁명, 코로나19 등으로 인한 글로벌 밸류체인(GVC) 재편에 대응하고 산업 디지털 전환에 대한 투자를 확대하기 위해 공공기관과 민간투자기관이 공동으로 참여해 조성했습니다. 결성금액은 1천 20억 원으로, 당초 목표금액인 800억 원보다 220억 원을 초과했습니다.

출자자는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 250억원, 한국성장금융 150억원, 산은캐피탈 200억원, L&S벤처캐피탈 50억원, IBK기업은행 50억원, 넥스틴 50억원 등입니다. 펀드 운용은 L&S벤처캐피탈, 산은캐피탈이 맡는다. 투자기간 4년, 존속기간 8년, 기준수익률 6%로 설계했습니다.

운용사는 AICBM 기술을 접목해 생산공정 및 제품·서비스 혁신을 추진하는 디지털산업혁신 기업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고, 펀드 총액의 60% 이상을 투자할 예정입니다.

산업부는 이번 디지털산업혁신펀드 1호를 시작으로 국내 산업의 디지털 전환 촉진을 위해 총 4천억원 규모의 디지털산업혁신펀드를 2024년까지 조성하기로 했습니다. 연내에 800억 원 규모의 2호 펀드 조성을 추진하며, 상반기 중 2호 펀드 운용사 선정계획을 공고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