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동네 마트서 상습적으로 물건 훔친 50대 징역형
입력 2021.03.25 (07:43) 수정 2021.03.25 (08:19) 뉴스광장(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지법 제8형사단독은 동네 마트에서 모두 4차례에 걸쳐 55만 원 상당의 생필품을 훔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50대 남성 A 씨에게 징역 1년 2개월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A 씨가 마트 CCTV의 방향을 바꾸기 위해 각목을 준비한 뒤 사용하는 등 계획적으로 범행을 저질렀다며 양형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 동네 마트서 상습적으로 물건 훔친 50대 징역형
    • 입력 2021-03-25 07:43:13
    • 수정2021-03-25 08:19:20
    뉴스광장(울산)
울산지법 제8형사단독은 동네 마트에서 모두 4차례에 걸쳐 55만 원 상당의 생필품을 훔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50대 남성 A 씨에게 징역 1년 2개월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A 씨가 마트 CCTV의 방향을 바꾸기 위해 각목을 준비한 뒤 사용하는 등 계획적으로 범행을 저질렀다며 양형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