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소연 선발’ 첼시 위민, 여자 챔스리그 8강 1차전 승리
입력 2021.03.25 (08:11) 연합뉴스
‘지메시’ 지소연이 선발로 나선 첼시 위민(잉글랜드)이 유럽축구연맹(UEFA) 여자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에서 승리하며 준결승 진출의 초석을 다졌다.

첼시 위민은 25일(한국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의 수서 페렌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 여자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 원정에서 볼프스부르크 위민(독일)을 2-1로 물리쳤다.

지소연은 첼시 위민의 2선 공격수로 선발 출전해 후반 29분 에린 커스버트와 교체될 때까지 74분을 소화하며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전반을 득점 없이 마친 첼시 위민은 후반 10분 샘 커의 선제골이 터졌고, 지소연이 득점의 발판을 마련했다.

지소연이 중원에서 투입한 패스를 프랜 커비가 받아 곧바로 페널티지역 정면으로 쇄도하던 커에게 연결했다. 커는 골 지역 오른쪽에서 골키퍼를 제치고 오른발로 득점포를 가동했다.

첼시 위민은 후반 21분 상대 골키퍼의 빌드업 패스를 페널티지역 왼쪽 부근에서 커비가 가로챘다. 이어 커를 거쳐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볼을 이어받은 퍼르닐레 하르데르가 결승골을 뽑아내 2-0으로 승기를 잡았다.

후반 25분 볼프스부르크 위민에 페널티킥 추격골을 내준 첼시 위민은 수비 강화 차원에서 후반 29분 지소연 대신 커스버트를 투입하며 2-1 승리를 지켜냈다.

첼시 위민은 오는 31일 같은 장소에서 8강 2차전을 치른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 ‘지소연 선발’ 첼시 위민, 여자 챔스리그 8강 1차전 승리
    • 입력 2021-03-25 08:11:42
    연합뉴스
‘지메시’ 지소연이 선발로 나선 첼시 위민(잉글랜드)이 유럽축구연맹(UEFA) 여자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에서 승리하며 준결승 진출의 초석을 다졌다.

첼시 위민은 25일(한국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의 수서 페렌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 여자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 원정에서 볼프스부르크 위민(독일)을 2-1로 물리쳤다.

지소연은 첼시 위민의 2선 공격수로 선발 출전해 후반 29분 에린 커스버트와 교체될 때까지 74분을 소화하며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전반을 득점 없이 마친 첼시 위민은 후반 10분 샘 커의 선제골이 터졌고, 지소연이 득점의 발판을 마련했다.

지소연이 중원에서 투입한 패스를 프랜 커비가 받아 곧바로 페널티지역 정면으로 쇄도하던 커에게 연결했다. 커는 골 지역 오른쪽에서 골키퍼를 제치고 오른발로 득점포를 가동했다.

첼시 위민은 후반 21분 상대 골키퍼의 빌드업 패스를 페널티지역 왼쪽 부근에서 커비가 가로챘다. 이어 커를 거쳐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볼을 이어받은 퍼르닐레 하르데르가 결승골을 뽑아내 2-0으로 승기를 잡았다.

후반 25분 볼프스부르크 위민에 페널티킥 추격골을 내준 첼시 위민은 수비 강화 차원에서 후반 29분 지소연 대신 커스버트를 투입하며 2-1 승리를 지켜냈다.

첼시 위민은 오는 31일 같은 장소에서 8강 2차전을 치른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