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독일, 코로나19 신속 검사 버스
입력 2021.03.25 (09:48) 수정 2021.03.25 (09:51)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코로나19와 힘든 전쟁을 치르고 있는 독일에는 코로나 진단 버스가 시골 지역을 돌아다니며 신규 확진자를 찾아내고 있습니다.

[리포트]

독일 중부 튀링겐주 슈말칼덴-마이닝엔 지역.

코로나19 신속 진단 버스의 오늘 첫 방문지는 로스도르프라는 한 작은 시골 마을입니다.

면봉으로 코와 입안에서 검체를 채취한 후 15분만 있으면 결과가 나옵니다.

독일적십자사와 군인으로 구성된 5인조 팀의 환상적인 호흡으로 거의 1분마다 한 명씩 검사가 이뤄지고 있습니다.

그러다 갑자기 버스 문이 모두 닫힙니다.

양성판정이 나왔다는 의미입니다.

[알렉산더 아베/독일적십자 소속 : "해당자에 대한 PCR 검사를 의뢰했고, 방역 작업이 다 끝나면 원하는 주민부터 다시 승차해 검사가 시작될 겁니다."]

잠시 후 다시 검사가 이어집니다.

검사가 끝나면 버스는 다음 마을로 이동합니다.

이렇게 이날 하루 3개 마을을 돌면서 119명에 대한 검사를 모두 마쳤습니다.

이 가운데 한 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적극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를 찾아내려는 독일 정부의 의지에 따라 오늘도 진단 버스는 시골 곳곳을 분주히 누비고 있습니다.
  • 독일, 코로나19 신속 검사 버스
    • 입력 2021-03-25 09:48:14
    • 수정2021-03-25 09:51:40
    930뉴스
[앵커]

코로나19와 힘든 전쟁을 치르고 있는 독일에는 코로나 진단 버스가 시골 지역을 돌아다니며 신규 확진자를 찾아내고 있습니다.

[리포트]

독일 중부 튀링겐주 슈말칼덴-마이닝엔 지역.

코로나19 신속 진단 버스의 오늘 첫 방문지는 로스도르프라는 한 작은 시골 마을입니다.

면봉으로 코와 입안에서 검체를 채취한 후 15분만 있으면 결과가 나옵니다.

독일적십자사와 군인으로 구성된 5인조 팀의 환상적인 호흡으로 거의 1분마다 한 명씩 검사가 이뤄지고 있습니다.

그러다 갑자기 버스 문이 모두 닫힙니다.

양성판정이 나왔다는 의미입니다.

[알렉산더 아베/독일적십자 소속 : "해당자에 대한 PCR 검사를 의뢰했고, 방역 작업이 다 끝나면 원하는 주민부터 다시 승차해 검사가 시작될 겁니다."]

잠시 후 다시 검사가 이어집니다.

검사가 끝나면 버스는 다음 마을로 이동합니다.

이렇게 이날 하루 3개 마을을 돌면서 119명에 대한 검사를 모두 마쳤습니다.

이 가운데 한 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적극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를 찾아내려는 독일 정부의 의지에 따라 오늘도 진단 버스는 시골 곳곳을 분주히 누비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