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 인도태평양사령부, 북 미사일에 “상황주시…동맹과 긴밀협의”
입력 2021.03.25 (11:39) 수정 2021.03.25 (14:01) 국제
미국 인도태평양사령부는 25일 북한의 발사체 발사와 관련해 동맹과 긴밀히 협의하고 있다면서 북한의 불법적 무기 프로그램이 이웃국가와 국제사회에 제기하는 위협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미 인도태평양사령부는 이날 성명을 내고 “우리는 동해상으로 발사된 북한 미사일에 대해 인지하고 있다”면서 “우리는 상황을 계속 주시할 것이며 우리의 동맹 및 파트너와 긴밀히 협의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이번 일은 북한의 불법적 무기 프로그램이 이웃국가와 국제사회에 제기하는 위협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한국과 일본 방어에 대한 미국의 약속은 여전히 철통 같다”고 덧붙였습니다.

인도태평양사령부는 북한의 발사체에 대해 미사일이라고 표현했으나 탄도미사일인지와 사거리가 어느 정도인지 등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설명하지 않았습니다.

대한민국 국방부도 이날 오전 북한이 함경남도 일대에서 발사체 2발을 쐈다고 확인했습니다.

하지만 최대한 사실에 가깝게 분석해야 할 필요가 있다면서 이 발사체가 탄도미사일인지에 관한 판단은 보류했습니다.

일본 정부는 이 발사체 2발이 탄도미사일이라면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결의 위반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미 CNN 방송은 미국 고위당국자를 인용해 북한이 이날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뱅크]
  • 미 인도태평양사령부, 북 미사일에 “상황주시…동맹과 긴밀협의”
    • 입력 2021-03-25 11:39:57
    • 수정2021-03-25 14:01:03
    국제
미국 인도태평양사령부는 25일 북한의 발사체 발사와 관련해 동맹과 긴밀히 협의하고 있다면서 북한의 불법적 무기 프로그램이 이웃국가와 국제사회에 제기하는 위협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미 인도태평양사령부는 이날 성명을 내고 “우리는 동해상으로 발사된 북한 미사일에 대해 인지하고 있다”면서 “우리는 상황을 계속 주시할 것이며 우리의 동맹 및 파트너와 긴밀히 협의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이번 일은 북한의 불법적 무기 프로그램이 이웃국가와 국제사회에 제기하는 위협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한국과 일본 방어에 대한 미국의 약속은 여전히 철통 같다”고 덧붙였습니다.

인도태평양사령부는 북한의 발사체에 대해 미사일이라고 표현했으나 탄도미사일인지와 사거리가 어느 정도인지 등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설명하지 않았습니다.

대한민국 국방부도 이날 오전 북한이 함경남도 일대에서 발사체 2발을 쐈다고 확인했습니다.

하지만 최대한 사실에 가깝게 분석해야 할 필요가 있다면서 이 발사체가 탄도미사일인지에 관한 판단은 보류했습니다.

일본 정부는 이 발사체 2발이 탄도미사일이라면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결의 위반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미 CNN 방송은 미국 고위당국자를 인용해 북한이 이날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뱅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