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 대통령, 다음주 초 반부패협의회 주재…투기근절 대책 등 논의
입력 2021.03.25 (17:27) 수정 2021.03.25 (20:40) 정치
문재인 대통령이 다음주 초 '제7차 반부패정책협의회'를 소집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문 대통령이 이 회의를 여는 것은 지난해 6월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참석한 가운데 권력기관 개혁 등을 논의한 데 이어 약 9개월 만입니다.

최근 LH 직원들의 3기 신도시 땅 투기 사태와 관련해 정부의 부패 근절 의지를 거듭 강조하기 위해, 문 대통령이 직접 회의를 주재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회의에선 특히 부동산 투기 근절 방안 등을 집중적으로 논의하고, 공직자 재산등록의무제 대상 확대와 부동산 신고제 확대, 부당이득 환수 강화 등 그동안 당·정·청에서 논의된 대책들에 대한 의견도 교환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 회의에는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 등 부동산 관계부처 국무위원들이 모두 모일 것으로 예상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문 대통령, 다음주 초 반부패협의회 주재…투기근절 대책 등 논의
    • 입력 2021-03-25 17:27:20
    • 수정2021-03-25 20:40:23
    정치
문재인 대통령이 다음주 초 '제7차 반부패정책협의회'를 소집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문 대통령이 이 회의를 여는 것은 지난해 6월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참석한 가운데 권력기관 개혁 등을 논의한 데 이어 약 9개월 만입니다.

최근 LH 직원들의 3기 신도시 땅 투기 사태와 관련해 정부의 부패 근절 의지를 거듭 강조하기 위해, 문 대통령이 직접 회의를 주재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회의에선 특히 부동산 투기 근절 방안 등을 집중적으로 논의하고, 공직자 재산등록의무제 대상 확대와 부동산 신고제 확대, 부당이득 환수 강화 등 그동안 당·정·청에서 논의된 대책들에 대한 의견도 교환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 회의에는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 등 부동산 관계부처 국무위원들이 모두 모일 것으로 예상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