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남 소아당뇨 192명 ‘내년부터 치료 지원’
입력 2021.03.26 (07:58) 수정 2021.03.26 (08:56) 뉴스광장(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남의 선천성 소아당뇨병 환자에 대한 지원 조례가 제정돼 내년부터 치료 지원을 받을 수 있습니다.

도의회에서 '당뇨병 학생 지원조례'가 통과됨에 따라 경상남도교육청은 인슐린 주입기 지원 등을 위한 예산 확보에 나섰습니다.

당뇨병 1형으로 분류되는 학생 당뇨환자는 경남에 192명으로, 난치병 지원 질병에서 제외돼 왔습니다.
  • 경남 소아당뇨 192명 ‘내년부터 치료 지원’
    • 입력 2021-03-26 07:58:09
    • 수정2021-03-26 08:56:52
    뉴스광장(창원)
경남의 선천성 소아당뇨병 환자에 대한 지원 조례가 제정돼 내년부터 치료 지원을 받을 수 있습니다.

도의회에서 '당뇨병 학생 지원조례'가 통과됨에 따라 경상남도교육청은 인슐린 주입기 지원 등을 위한 예산 확보에 나섰습니다.

당뇨병 1형으로 분류되는 학생 당뇨환자는 경남에 192명으로, 난치병 지원 질병에서 제외돼 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