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안동시, 산불 피해 복구에 43억 투입
입력 2021.03.26 (08:05) 수정 2021.03.26 (08:56) 뉴스광장(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안동시가 지난해 대형 산불이 발생한 풍천과 남후면 일대에 대한 산불피해 복구 조림사업을 진행합니다.

안동시는 산불 피해지역 418헥타르에 다음달 말까지 43억 원을 투입해 낙엽송과 느티나무, 산수유 등 58만여 그루를 심을 계획입니다.

산불 피해복구는 오는 2023년까지 3년에 걸쳐 진행됩니다.
  • 안동시, 산불 피해 복구에 43억 투입
    • 입력 2021-03-26 08:05:55
    • 수정2021-03-26 08:56:36
    뉴스광장(대구)
안동시가 지난해 대형 산불이 발생한 풍천과 남후면 일대에 대한 산불피해 복구 조림사업을 진행합니다.

안동시는 산불 피해지역 418헥타르에 다음달 말까지 43억 원을 투입해 낙엽송과 느티나무, 산수유 등 58만여 그루를 심을 계획입니다.

산불 피해복구는 오는 2023년까지 3년에 걸쳐 진행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