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은행, 소상공인에 7천5백억 대출 지원
입력 2021.03.26 (08:35) 수정 2021.03.26 (11:34) 뉴스광장(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 등에게 7천5백여억 원의 대출 지원이 이뤄졌습니다.

한국은행 광주전남과 목포본부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가 큰 도소매, 숙박, 음식업 등의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등 5천6백여 곳에 지난해 말 기준으로 7천5백억여 원의 대출을 지원했다고 밝혔습니다.

광주전남본부는 소상공인 등에 대한 대출 지원이후 지난해 말 기준 중소기업 연체율은 0.33%로 2019년 말보다 0.29%p 감소한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 한국은행, 소상공인에 7천5백억 대출 지원
    • 입력 2021-03-26 08:35:31
    • 수정2021-03-26 11:34:07
    뉴스광장(광주)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 등에게 7천5백여억 원의 대출 지원이 이뤄졌습니다.

한국은행 광주전남과 목포본부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가 큰 도소매, 숙박, 음식업 등의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등 5천6백여 곳에 지난해 말 기준으로 7천5백억여 원의 대출을 지원했다고 밝혔습니다.

광주전남본부는 소상공인 등에 대한 대출 지원이후 지난해 말 기준 중소기업 연체율은 0.33%로 2019년 말보다 0.29%p 감소한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