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남 소상공인 삭발식…“손실보상법 제정해야”
입력 2021.03.26 (10:04) 수정 2021.03.26 (11:30) 930뉴스(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밀양시 소상공인연합회와 대한미용사회 경상남도지회 등 경남지역 소상공인들이 어제(25일) 도청 앞에서 삭발식을 열고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를 위해 손실보상법을 제정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이들은 지난해부터 이어져 온 소상공인의 피해를 소급 적용할 수 있는 근거가 마련돼야 한다며, 경상남도도 자치단체 차원의 지원책을 세우고 법 제정에 힘을 실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 경남 소상공인 삭발식…“손실보상법 제정해야”
    • 입력 2021-03-26 10:04:10
    • 수정2021-03-26 11:30:07
    930뉴스(창원)
밀양시 소상공인연합회와 대한미용사회 경상남도지회 등 경남지역 소상공인들이 어제(25일) 도청 앞에서 삭발식을 열고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를 위해 손실보상법을 제정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이들은 지난해부터 이어져 온 소상공인의 피해를 소급 적용할 수 있는 근거가 마련돼야 한다며, 경상남도도 자치단체 차원의 지원책을 세우고 법 제정에 힘을 실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